‘전역 2개월’ 박보검이 아직 버리지 못한 ‘다나까’ 말투

0

배우 박보검이 군대식 ‘다나까’ 말투로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9일 공개된 티빙 오리지널 ‘청춘MT’에는 군 전역 2개월차인 박보검이 깜짝 출연했습니다.

이날 박보검은 프랑스에서 입국하자마자 베이스 캠프로 향했는데요. 아직 도착하지 않은 동료들을 기다리던 중 “MT 간 적 있느냐”는 제작진의 질문을 받았습니다.

그는 “드라마 끝나고 다같이 포상휴가 다녀왔다. 그 이후 여행으로 간 적은 없었다”고 답했는데요.

이 과정에서 여전한 군대식 말투가 포착됐습니다. 말끝마다 ‘다나까’를 붙인 것.

박보검은 “고기 구워 먹고 싶습니다”를 시작으로 “식사 하셨습니까”, “몇 시에 모이신 겁니까”, “저를 담당해주시는 팀이신 겁니까” 등 공손하게 말했는데요.

또 팀원들을 놀라게 하고자 은폐 대작전에 나서면서 “혹시 제가 보입니까”라고 묻기도.

이에 ‘청춘MT’ 제작진은 배경음악으로 군가를 삽입해 코믹한 분위기를 연출했습니다.

 

<사진출처=티빙, 트위터>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2
+1
0
+1
1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