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 와서 주문은 안 하고 사진만 찍고 도망가는 사람들”

0
https://cdn.moneycode.kr/2022/09/19100304/34c787ec-4ef6-457c-8729-506c49dc455a.png

<위 사진은 본문 내용과 무관>

제주도에서 카페를 운영하는 한 자영업자가 음료는 시키지 않은 채 사진만 찍고 가는 사람들에게 분노했습니다.

18일 자영업자 커뮤니티 ‘아프니까 사장이다’에는 ‘사진만 찍고 도망가는 사람들 어찌 생각하시나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는데요.

작성자 A씨는 “카페 조경에 들어와서 눈치 보면서 사진만 찍고 도망가는 사람들이 참 많다”며 “매장에는 들어오지도 않고 애초에 사진만 찍고 가겠다는 게 방문 목적인 사람들”이라고 운을 뗐습니다.

이어 “매장에 들어왔다가 그냥 나가면 ‘내 카페가 마음에 안 드는구나’라고 생각이라도 하겠는데 그것도 아니라 속상하다”며 “또 이런 사람들은 아침 오픈할 때 와서 하루 기분을 잡쳐놓는다”고 토로했는데요.

A씨는 자신이 운영하는 카페 사진도 공개했습니다. 이국적인 분위기로 시선을 끌었는데요. 이에 한 자영업자는 “카페 이용 고객만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는 안내 문구를 붙여라”라고 조언했습니다.

반면 관점을 조금 바꿔야 한다는 의견도 있었는데요. 사진을 찍어 올리는 사람들이 무료로 홍보를 해주는 셈이라는 것. 이에 장기적으로 더 많은 손님이 카페를 찾을 수 있다는 건데요.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사진출처=픽사베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