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걸파' 클루씨 리더 이채린 안타까운 근황.. “항암치료, 하나도 안 무섭지”

0
https://cdn.moneycode.kr/2022/09/20100140/ddf33886-696f-4fb3-bc7d-d30d46bf26a4.jpg

‘스걸파’ 클루씨 리더 이채린(19)의 안타까운 근황이 전해졌습니다.

이채린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항암치료 스타트. 난 하나도 안 무섭지. 덤벼라”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는데요.

공개된 사진에는 암병원에서 항암치료를 시작한 이채린의 모습이 담겼습니다.

이채린은 지난달 인스타그램에 응급실에 간 사진을 게재하며 “몸살이라고 모두가 생각했지만 어제 새벽에 숨을 못 쉬며서 목부터 가슴까지 혹이 나고 아파서 급하게 응급실을 갔더니 임파선이 심하게 붓고 열이 계속 나서 해열제 계속 맞고 이것저것 검사 다 하고 왔다”는 글을 올린 바.

이에 지난주 ‘클루씨’는 공식 SNS를 통해 “팀의 리더인 채린이 건강상의 문제로 당분간 공연, 섭외 문의 등 단체 일정 활동에 참여가 어려울 것 같다. 행사 관계자분들은 이 점 참고해서 연락 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공지했는데요.

갑작스러운 항암치료 소식에 네티즌들은 한 목소리로 건강 회복을 기원했습니다.

한편 이채린이 속한 댄스 크루 ‘클루씨’는 지난 1월 종영한 Mnet ‘스트릿댄스 걸스 파이터’에 출연, 결승까지 진출했는데요. 최종 5위를 차지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사진출처=이채린 SNS, 스걸파>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