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35년 차' 박미선, 후배 장도연에게 '조언' 거부한 이유 (영상)

0
https://cdn.moneycode.kr/2022/10/04100427/c039a25d-4c2e-4399-8dab-574dad283916.jpg

개그우먼 장도연이 대선배 박미선을 만나 이야기를 나누었는데요. 박미선은 장도연에게 조언 하기를 거부했고, 이유를 들은 네티즌들은 감탄했습니다. 

지난 3일 유튜브 ‘달라스튜디오’에는 ‘예능 35년 차 레전드 등장. 눈물 폭발 박미선 피셜 롱런 비결은?’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습니다.

이날 장도연은 깜짝 게스트로 출연한 ‘대선배’ 박미선을 만났죠.

장도연은 “정말 많이 들으셨을 것 같은 질문인데, 롱런의 비결이 뭐냐?”고 물었는데요.

박미선은 “정말 많이 들었다. 내가 너무 잘하니까”라며 쿨하게 답해 웃음을 안겼습니다.

그러면서도 박미선은 “요새 유행하는 노래도 계속 들으려고 하고, 침전이라고 하지 않냐? 침전되지 않게 나를 계속 흔들어주고 있다”며 롱런의 비결을 공개했죠.

두 사람의 즐거운 대화가 오갔고, 끝으로 제작진은 박미선에게 “(장도연에게) 조언 한번 해 주시면서 (마무리할게요)”라고 부탁했습니다.

그러자 박미선은 “아무것도 조언해 주고 싶지 않아”라고 밝혔는데요.

“라이벌이니까”

박미선의 짧은 답에 장도연은 감동의 눈빛을 보냈습니다.

이어 박미선은 “너 스스로 잘 해봐”, “돈 받고 하는 프로 세계에 조언이 어딨어. 너도 프로고 나도 프로인데”라고 밝혀 감탄을 자아냈습니다.

장도연은 “같은 개그우먼이라는 타이틀을 갖고 일을 하고 있구나라는 것에 마음이 뜨거워짐을 느낀다”며 벅차오른 감정을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도 두 사람은 “뛰어넘을 준비됐나?”, “알아서 하겠습니다” 등의 말을 주고받으며, 유쾌한 티키타카를 보여줘 시청자들을 흐뭇하게 했는데요.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이보다 좋은 칭찬이 어디있냐”, “박미선 멋지다”, “박미선&장도연 프로그램 따로 만들어주세요”, “롱런하는 데는 이유가 다 있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해당 내용은 아래 영상을 통해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영상 출처=유튜브 ‘달라스튜디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