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친이 마른여자 좋다며 30㎏ 빼라한다고?”…에일리 “가스라이팅, 적당히해라”

0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가수 에일리가 ‘전남친 퇴치송 전문가’로서 연애 상담소를 오픈한다.

에일리는 오는 16일 네이버 NOW.에서 방송되는 토크쇼 ‘걍나와’에 스물세 번째 게스트로 출연한다.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서 에일리는 대표곡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를 부르며 등장했다. 이에 MC 강호동은 “전남친 퇴치송 전문가”라고 그를 소개했고, 에일리는 자신의 별명에 자신감을 드러내며 ‘보여줄게’, ‘손대지 마’, ‘가르치지마’, ‘너나 잘해’ 등 자신의 히트곡을 나열했다.

이어진 지식 in 질문 시간에는 ‘에일리 연애 상담소’가 오픈됐다. 에일리는 ‘사귀었을 때 선물해준 향수 뿌리고 여친 만나는 전 남친에게 내가 사준 향수 뿌리지 말아 달라고 하는 거 찌질하냐’는 질문에 곧바로 “네”라고 답했다.

또 ‘남친이 자기는 엄청 마른 여자가 좋다고 30㎏까지 빼라고 한다’는 질문을 읽고 “가스라이팅이다, 적당히 해라”라며 어금니를 꽉 깨물어 웃음을 줬다. 이후 에일리는 ‘에일리 싸가지 없다는데 사실인가요?’라는 질문에 박장대소했고, 어떤 답을 내놓을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미스틱스토리가 제작하는 ‘걍나와’는 다양한 분야의 셀럽들이 출연해 네이버 지식iN을 토대로 강호동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는 토크쇼다. 매주 색다른 웃음을 선사하고 있는 ‘걍나와’는 매주 수요일 네이버 NOW.를 통해 방송된다.

에일리가 출연하는 ‘걍나와’ 23화는 오는 16일 오후 8시 공개된다.

(breeze52@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뉴스1.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