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영까지 단 2회 ‘재벌집 막내아들’ 강길우, 전무후무한 역술인 비서 캐릭터로 ‘이목’

0
‘재벌집 막내아들’ 강길우, “저에게도 잊지 못할 드라마 될 것” 종영 앞두고 전한 소회
‘재벌집 막내아들’ 강길우, ‘백 상무’로 틔운 독특한 존재감…감탄 유발하는 화면 장악력
‘재벌집 막내아들’ 강길우, 시청자 홀린 백 상무의 묘한 설득력…극에 코믹 터치 더한 활약
배우 강길우 [JTBC ‘재벌집 막내아들’ 방송화면 캡쳐 재판매 및 DB 금지]
배우 강길우 [JTBC ‘재벌집 막내아들’ 방송화면 캡쳐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재벌집 막내아들’ 강길우가 그려내는 전무후무한 캐릭터가 시청자들을 제대로 홀렸다.

JTBC 금토일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연출 정대윤/극본 김태희, 장은재/제작 SLL, 래몽래인, 재벌집막내아들문화산업전문회사)이 종영까지 단 2회 만을 남겨 두고 있다. 순양의 경영권 승계를 둔 치열한 줄다리기가 예측 할 수 없는 몰입감과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안기며 연일 안방극장을 휩쓴 가운데, 극 중 ‘백 상무’ 역을 맡아 전에 없던 캐릭터를 보여 준 강길우가 종영 메시지를 전했다.

강길우가 연기한 ‘백 상무’는 회계사 출신의 애널리스트이자 진동기(조한철 분)의 충직한 비서로, 시니컬한 표정과 점잖은 목소리로 진동기의 곁을 충실히 보좌하며 조언하는 인물이다. 강길우는 눈빛, 말투부터 행동의 작은 부분까지 노련하게 풀어내며 등장부터 예사롭지 않았던 백 상무라는 전무후무한 캐릭터를 완성해 냈다. 차분하고 냉철하게 길흉을 점치며 진동기를 현혹, 중대한 사안의 결정에 여지없이 영향력을 발휘하는 백 상무의 모습은 긴장감 넘치는 극에 코믹 터치를 더했다.

특히, 미라클 인수를 시도했지만 패배의 쓴맛을 본 진동기에게 번득이는 눈으로 진도준(송중기 분)의 통찰력과 혜안에 대해 감탄하듯 읊는 모습은 보는 이들의 이목을 제대로 붙들었다. 또, 순양금융그룹으로 계열사 분리를 노리고 있던 진동기에 순양카드를 서둘러 인수 할 것을 권하는 백 상무의 말맛 역시 시청자들 마저 묘하게 설득하며 극 속으로 빨려들게 만들었다.

‘재벌집 막내아들’에 단단히 스며 들어 매 장면 기민한 연기를 펼친 강길우. 능청스러움과 진지함을 괴리감 없이 종횡, 백 상무 캐릭터를 치밀하게 살려 내며 지금껏 거쳐 왔던 인물들과는 다른 얼굴을 보여준 그에게 호평이 끊임 없이 이어 지고 있다.

소속사 눈컴퍼니를 통해 그는 “한 명의 시청자로서 드라마가 종영하는 것이 아쉽다. 저에게도 ‘재벌집 막내아들’은 잊지 못할 드라마가 될 것 같다”고 소회를 밝히기도. 이어 “좋은 작품을 만들어 주신 모든 제작진 분께 감사드린다. 저는 또 다시 좋은 작품으로 시청자분들께 인사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는 훈훈한 다짐도 덧붙였다.

이처럼 개성 넘치는 백 상무 캐릭터로 독특한 존재감을 틔우며 매 등장 화면 장악력을 자랑한 강길우. 최종회까지 2회만을 앞둔 ‘재벌집 막내아들’ 속에서 그가 또 어떤 인상적인 활약을 보여줄지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강길우가 출연하는 JTBC 금토일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 15회, 16회는 오는 24일과 25일 밤 10시 30분 방송된다.

※ 국민의 편에선 미디어 진실타임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 대우, 사건 사고와 미담 등 모든 예깃 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카카오톡 : @코난tv @진실타임스 @클래식tv
트위터 : @jinsiltimes
페이스북 : @jinsiltimes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