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브렌트포트와 2-2 무승부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영국 매체로부터 평점 6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26일(한국시간) 영국 브렌트포트 커뮤니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브렌트포트와의 2022-23 EPL 17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풀타임 출전, 2-2 무승부에 기여했다.

이날 손흥민은 여전히 마스크를 착용한 채 경기에 나섰지만, 몸놀림은 전체적으로 가벼웠다.

손흥민은 전반 24분 절묘한 턴을 한 뒤 중거리 슈팅, 전반 30분 과감한 중거리 슈팅, 경기 종료 직전 절묘한 감아차기 슈팅 등 시원시원한 장면을 여러 차례 만들었다.

손흥민은 3개의 유효 슈팅을 기록, 5개의 슈팅 중 2개의 유효 슈팅에 그친 해리 케인을 제치고 토트넘 선수 중 가장 많은 슈팅을 골대로 보냈다.

영국 매체 ‘풋볼 런던’은 같은 날 “밝은 모습이었다. 3개의 슈팅을 날렸고, 종료 직전에도 좋은 슈팅을 했지만 골키퍼가 막아냈다”는 코멘트와 함께 손흥민에게 6점을 부여했다.

“헤딩 득점으로 최선을 다하고 토트넘 팬들로부터 박수를 받았다”는 평가를 받은 해리 케인을 포함, 3명의 선수만이 손흥민보다 높은 평점인 7점을 받았다.

안영준 기자 (tree@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뉴스1.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