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참견3’ 미니 고데기부터 신상 팩트까지…남자친구의 남다른 자기 관리법은?

0
‘연애의 참견3’ 비주얼 최고 남자친구, 외출 준비만 2시간 걸린다면?
‘연애의 참견3’ 곽정은, “무엇이 남자친구를 처음 메이크업 하게 만들었을까 궁금”
‘연애의 참견3’ 주우재, “시력 -10, 안경 쓰면 눈 작아져…안경 못 벗는 악몽 꾼 적도”
연애의 참견3 [KBS JOY '연애의 참견3' 예고 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연애의 참견3 [KBS JOY ‘연애의 참견3’ 예고 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연예인 같은 비주얼을 가진 남자친구의 남다른 외모 관리에 고민녀가 지친다.

오늘(27일) 오후 8시 30분 방송 되는 KBS JOY 예능 프로그램 ‘연애의 참견3’ 156회에서는 동갑내기 남자친구와 6개월째 연애 중인 28세 고민녀의 사연이 공개된다.

우연히 만난 두 사람은 서로의 외모에 첫눈에 반하고 사귀게 된다. 남자친구는 자신의 비주얼에 자부심을 가지고 있는데, 외모를 가꾸기 위해 외출 할 때 미니 고데기를 들고 다니고 고민녀의 신상 팩트에도 관심이 많다.

하루는 고민녀가 남자친구의 집 앞을 찾아 가는데 남자친구는 바로 나오지 못 한다. 동네 사람들이 자신을 다 알아 보기 때문에 집 앞이라도 무조건 화장을 해야 하기 때문이라고. 남자친구는 외출 준비하는 데 2시간이 걸리니 다음번에는 최소 2시간 전에 연락하라고 요구한다.

곽정은은 “무엇이 그를 처음 메이크업을 하게 만들었을까 궁금하긴 하다”며 호기심을 보이고, 한혜진은 “여자들 중에도 메이크업을 하지 않으면 밖에 못 나가는 사람이 있다”며 이해한다.

주우재는 “나는 무슨 느낌인지는 알겠다. 내가 시력이 정말 안 좋아서 마이너스 10이었는데 안경을 끼면 눈이 정말 작아진다. 안경을 끼고 밖에 나갔다가 안경이 안 벗어지는 꿈을 꿨을 정도”로 스트레스 받았다며 남자친구의 마음을 공감한다.

한편, 그런데 남자친구가 외모를 신경 쓰는 건 또 다른 이유가 있다고. 남자친구가 외모에 집착하는 이유와 그로 인해 벌어진 황당한 이야기가 공개 될 KBS JOY ‘연애의 참견 시즌3’ 156회는 오늘(27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 국민의 편에선 미디어 진실타임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 대우, 사건 사고와 미담 등 모든 예깃 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카카오톡 : @코난tv @진실타임스 @클래식tv
트위터 : @jinsiltimes
페이스북 : @jinsiltimes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