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천만원짜리 명품백도 툭 던져놓는다는 27년차 여배우의 일상 공개됐다

배우 채정안, 근황 공개
고가의 명품백 바닥에 던져놔 화제
티빙 오리지널 ‘돼지의 왕’ 출연

채정안 인스타그램
MBC 커피프린스 1호점

2007년 화제의 드라마 ‘커피프린스 1호점‘에서 국민 첫사랑으로 전 국민에게 사랑을 받았던 배우가 있다.

바로 채정안이다. 채정안은 청순하면서도 우아한 비주얼, 뛰어난 연기력으로 당시 ‘한유주’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채정안 인스타그램

이런 채정안의 근황이 전해졌다. 지난 19일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채정안의 동네 한 바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몇 장을 게재했다.

평소 패션 감각이 뛰어난 채정안은 루즈핏 화이트 셔츠에 베이지 7부 팬츠, 슬링백으로 스타일리시한 코디를 완성시켰다.

유튜브 채정안TV

그러나 보는 이들을 깜짝 놀라게 한 것이 있었으니, 바로 명품 중에 명품으로 불리는 에르메스 을 바닥에 쿨하게 던져 놓은 모습이다.

채정안이 가지고 있는 에르메스 백은 수 천만 원 상당의 가방이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채정안이니까 가능하다’, ‘대박 멋있어’, ‘역시 쿨녀’ 등의 반응이 달렸다.

티빙

한편, 채정안은 최근 ‘커피프린스 1호점’에서 함께 출연했던 배우 김동욱과 티빙 오리지널 드라마 ‘돼지의 왕‘에서 재회했다.

채정안은 극중 주체적이고 성실한 베테랑 형사 강진아 역을 맡아 활약했다.

그동안 누군가의 전 여친, 첫사랑 역으로만 연기를 펼쳐왔던 채정안은 이번 드라마를 통해 ‘장르 퀸‘으로 거듭나며 시청자들의 찬사를 받았다.

또한 유튜브 ‘채정안TV’과 SNS를 통해 팬들과도 활발한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