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5cm, 52kg’ 모델 옆에서도 꿀리지 않는다는 비주얼 누구냐면요…

전 리듬체조 선수 손연재
165cm, 52kg 탄탄한 몸매와 비율 자랑
연예인 못지 않는 비주얼 눈길
최근 비연예인과 열애중

손연재 인스타그램
손연재 인스타그램

국가대표 리듬체조 선수였던 손연재의 일상이 공개됐다.

지난 20일 손연재는 미우미우 행사장에 참석했다. 그리고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모델 아이린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손연재 인스타그램

모델 앞에서도 뒤지지 않는 손연재의 비주얼은 그야말로 빛이 났다. 운동을 했던 몸이라 그런지 탄탄한 몸매와 비율은 이목을 집중시킬 만큼 대단했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둘 다 비주얼 미쳤다’, ‘손연재는 왜 안 늙어?’, ‘요정 같아ㅠㅠ’ 등의 반응을 남겼다.

이와 더불어 대중들은 손연재의 최근 근황에 대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손연재 인스타그램

앞서 손연재는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을 마지막으로 선수 생활을 은퇴했다.

이후 리듬체조 아카데미를 설립한 그는 “쉽게 접근할 수 없는 ‘리듬 체조’라는 종목을 대중에게 좀 더 편안하게 알리고 싶었다”며 학원을 차린 이유를 공개했다.

그렇게 CEO로 변신한 손연재는 지난 2020년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서 코로나로 인해 사업이 주춤하게 됐다며 대표로서의 고충을 밝히기도 했다.

손연재 인스타그램

또한 손연재는 지난 7일 비연예인과의 열애 중이라는 사실을 알렸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따르면 손연재 측근은 “손연재가 현재 열애 중이다. 올해 초부터 예쁜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 비슷한 관심사 덕분에 연인으로 발전했다”며 전했다고 한다.

한편, 이날 미우미우 행사장에는 연예인들이 대거 참여했다. 윤아, 혜리, 천우희, 이유미 등 국내 내로라하는 대세 스타들은 각기 화려한 패션 스타일링으로 등장해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1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