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건에게 ‘친구’ 역할 뺏긴 유명 배우, 이런 사연 숨어 있었다

영화 ‘친구’ 출연 제안 받았던 정준호
“신현준 유혹에 넘어가 기회 놓쳤다” 고백
‘한동수’역은 결국 장동건에게 뺏겨

출처: tvN ‘SKY캐슬’, 영화 ‘친구’
출처: 뉴스1

지난 20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배우 정준호와 신현준이 출연해 뜨거운 우정을 자랑했다.

이날 두 사람이 함께한 세월 동안 일어난 수많은 에피소드들이 공개된 가운데 특히 시청자들의 눈길을 끈 것은 정준호가 신현준 때문에 영화 ‘친구’의 한동수 역할을 뺏기게 된 사연이었다.

출처: MBC ‘라디오스타’

정준호 말에 의하면 과거 그는 곽경택 감독에게 ‘친구’ 캐스팅 제안을 받았고 출연까지 결정한 상태였다.

하지만 다음날 영화계 선배인 신현준에게 한번 봐달라며 대본을 보여줬더니 그가 “이게 학생 얘기가 되겠냐”며 대본을 툭 던져버렸다는 것이다.

이로 인해 정준호는 잠시 출연을 고심했지만, 며칠 후 장동건에게 “형 이거 해. 잘 어울리겠다”라는 응원을 받고 다시금 마음을 다잡았다고 한다.

그런 그에게 신현준이 다시 한번 ‘싸이렌’이라는 영화를 들고 찾아와 함께 촬영하자며 흔드는 바람에 끝내 ‘친구’를 포기하게 됐다는 것이 사건의 전말이다.

출처: 영화 ‘친구’

그 결과 한동수 역은 대본에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던 장동건이 가져가게 됐다.

이후 영화 ‘친구’가 누적 관객 수 800만 명이라는 대흥행에 성공하며 ‘추억의 명작’ 타이틀을 얻게 된 만큼, 해당 사건으로 정준호는 신현준을 ‘극혐’하게 됐다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준호의 어머니가 몸이 안 좋다는 얘기를 듣자마자 신현준이 시골집으로 내려가서 아는 병원까지 소개해 줄 만큼, 두 사람은 각별한 사이를 자랑하기도 했다.

출처: MBC ‘지금부터, 쇼타임!’

한편 정준호는 지난 2019년 방영한 KBS2 ‘조선로코 녹두전’ 이후 3년 만에 안방극장에 돌아올 것으로 전해졌다.

그가 출연하게 된 MBC ‘지금부터, 쇼타임!’은 “카리스마 마술사(박해진 분)와 신통력을 지닌 열혈 순경(진기주 분)의 귀신 공조 코믹 수사극”이며 정준호는 극 중 2000살 나이의 신령 ‘최검’ 역할로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올해로 데뷔 27년 차에 들어선 그이기에, 팬들은 이번 작품을 통해 또 어떤 새로운 매력을 보여줄지 그 행보에 기대감을 드러내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