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가치 11조원 회사를 1년만에 0원으로 만든 회사 CEO

디즈니+ <드롭아웃> 5/4 공개 확정! 아만다 사이프리드 주연 메인 포스터&예고편 공개!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드롭아웃>이 5월 4일(수) 공개를 확정했다. 이와 함께 아만다 사이프리드의 폭발적 열연으로 시선을 사로잡는 메인 포스터와 메인 예고편을 공개한다.

실리콘밸리 역사상 가장 큰 스캔들로 꼽히는 기업 ‘테라노스’ CEO ‘엘리자베스 홈즈’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 드라마. 지난 2003년 피 한 방울로 240개 이상의 질병을 검사할 수 있다고 주장한 그들의 믿을 수 없는 이야기에 수많은 사람들이 현혹되었고 총 10억 달러(한화 약 1조 2,435억 원)에 달하는 투자금을 유치, 현재까지도 재판 중인 사건으로 대중들의 호기심을 자극한 바 있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드롭아웃>으로 강렬한 연기를 선보이는 아만다 사이프리드의 모습이 시선을 강렬하게 사로잡는다. 벤처 업계의 신화에서 한순간에 희대의 사기꾼으로 전락한 ‘엘리자베스 홈즈’로 완벽하게 변신해 선보일 그의 연기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또한

손가락 끝으로 전 세계를 감쪽같이 속이다!”
라는 카피와 함께 그가 들고 있는 혈액 한 방울은 사건을 알림과 동시에 스토리에 대한 호기심을 더해주고 있다.

함께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단 한 방울로 혈액검사가 가능하다면 어떨 것 같아요?”
라는 호기심을 자극하는 대사와 함께 ‘테라노스’의 CEO ‘엘리자베스 홈즈’(아만다 사이프리드)의 대사로 사건의 시작을 알린다.

이어 그의 아이디어는 실현 불가능하다며 반대되는 의견을 내놓는 전문가들과 팽팽하게 대립하며 과연 어떻게 ‘엘리자베스 홈즈’가 약 10억 달러의 성공한 벤처 사업가로 자리 잡을 수 있었는지 숨겨진 스토리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특히 아만다 사이프리드는 눈빛과 표정만으로 점차 자신의 거짓말로 인해 심리적 압박감이 극에 달하는 ‘엘리자베스 홈즈’의 섬세한 심리묘사를 탁월하게 표현하며 한층 더 무르익은 연기력으로 강렬한 몰입감을 이끌어낸다.

한 인물의 잘못된 야망으로 초래된 대규모 실화 사기극 <드롭아웃>은 오는 5월 4일 디즈니+를 통해 총 7편의 에피소드를 모두 단독으로 만나볼 수 있다.

필더무비가 추천하는 글

»전남편과의 소송 때문에 진짜로 해고될 뻔 한 월드 스타

»연하 남편과 슬하에 낳은 딸 자랑중인 대스타의 놀라운 근황

»키가 무려 27cm 차이가 나서..매순간이 설렜다는 남녀 스타

»최근 KBS가 자신들의 ‘개딸’로 키우고 있는 대세 스타

»50살? 추억의 ‘인디아나 존스2′,’구니스’ 소년의 대반전 근황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