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긋나버린 부부가 이혼 못하는 결정적 이유

상담을 하다 보면 이혼하는 게 맞는데도 그러지 않고 계속 사는 부부를 종종 본다. 가정 폭력이 그런 경우다. 알코올 문제가 겹쳐 있으면 더 심각하다. 배우자의 반복된 외도도 중요한 이혼 사유다.

그런데도 “아이가 대학 갈 때까지는 참고 살겠다.” “부모 이혼이 흠이 될 수 있으니 아들딸이 결혼하고 나서 이혼하겠다.” 하며 이혼 못 한다고 한다.

본인은 이혼하고 싶지만 남편이 이혼해주지 않는다거나 나이 드신 부모님이 이혼은 절대 안 된다며 가족 반대로 배우자와 헤어질 수 없다고 하는 경우도 있다. 성가신 법적 절차나 이혼에 대한 세간의 부정적 평가도 그들을 가로막는다.

그런데 이런 말들이 이미 어긋나버린 부부 관계를 끝내지 않는 진짜 이유일까?

이혼 사유를 분석한 자료를 보면 언제나 성격 차이가 일등이다. 과연 이게 진실일까? 나는 아니라고 본다. 갈등이 생기고 감정의 골이 깊어져 이혼을 결심하는 이유는 부부마다 제 각각이지만 결국 법적으로 완전히 갈라서는 결정적인 원인은 돈 때문인 경우가 많다.

그러면 이혼해야 하는 게 맞는데도 이혼하지 못하는 이유는? 이것도 돈이 큰 걸림돌이다.

이혼 후 불행을 예측하는 중요한 지표 중 하나는 경제 수준이다. 노벨 경제학상을 수상한 대니얼 카너먼의 연구 결과를 보면 소득 수준이 낮은 경우 이혼으로 인한 정서적 고통이 소득 수준인 높은 사람에 비해 곱절이 컸다. 한 달에 천 달러 이하로 버는 사람이 이혼하면 그들 중 절반이 불행하다고 느끼지만 월 소득 삼천 달러 이상인 사람들은 그중 사 분의 일만이 불행하다고 보고했다.

돈은 개인의 행복에 절대적인 영향을 끼친다.

안타까운 말이지만 경제적으로 여유 있으면 보다 좋은 의료혜택을 받을 수 있고 예상치 못한 사고가 닥쳐도 잘 버텨낸다. 심지어 돈이 가족의 정서적 지지를 이끌어내는 유인책이 되기도 한다. 우울증이 생겨서 일을 쉬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그렇게 했을 때 가족의 생계가 위협받는 상황이라면 정신적 고통에 생활고까지 겹쳐 치료 예후가 나빠질 수밖에 없다.

브리티시컬럼비아대학교 연구팀이 2010년도에 1만 2000명의 영국인을 대상으로 수입과 행복의 관계에 대해 조사했다.

이 결과를 보면 부의 총량이 늘었을 때 슬픔은 확실히 줄어들지만 그렇다고 행복 수준이 높아지지는 않았다. 돈이 삶에서 겪게 되는 곤란을 처리하는 데 쓰이기 때문이라고 해석했다. 세금 꼬박꼬박 내고 월세 제때 내고 관리비며 교통비 지출에 어려움이 없다고 더 행복해지는 건 아니겠지만 돈으로 이런 일을 편하게 처리할 수 있으면 스트레스는 덜 받고 짜증도 덜 날 것이다. 행복을 살 수는 없어도 불쾌한 감정을 덜 느끼도록 막아주는 게 돈의 중요한 역할인 것이다.

“돈은 행복을 얻기 위한 도구라기보다는 슬픔을 줄이기 위해 더 유용한 도구일것”이라고 연구팀은 결론지었다. 꼭 필요한 돈이 없으면 불행의 나락으로 쉽게 떨어지고 마는 게 현실의 삶이다.

이혼하더라도 불행해지지 않으려면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어야 한다.

혼자 살아야 할 때 일상을 지켜주는 힘은 돈에서 나온다. 갑작스러운 사건 사고가 인생을 덮쳤을 때 국가와 사회가 나를 지켜줄 것이라는 믿음이 사라지면 돈이 개인의 행복에 더 큰 영향을 미친다. 세상이 어떻게 변할지 모르고 미래를 예측하기가 어려워질수록 나약한 우리는 “돈, 돈, 돈”을 외칠 수밖에 없는 것이다.

길벗이 추천하는 글

»”하루 확진자 20만명” 코로나 숫자에 가려진 진실

»”지난 10년, 7배 상승한 우량가치주” 퀀트로 쉽게 찾는 방법

»’버블 붕괴 7가지 시그널’ 이 신호가 보이면 현금 비중을 높여라!

»꾹~ 누르면 끝! 1분 만에 내 건강 챙기는 법 3

»벚꽃 말고 캠핑하세요! 아이와 갈만한 캠핑지 베스트 4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1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