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혼여행 떠난 현빈♥손예진 부부, 중국인들은 이런 행동 보였다

미국 여행 중인 현빈♥손예진
중국 SNS에 파파라치 컷 올라와
사생활 무시한 행동에 비난 쏟아져

VAST엔터테인먼트

배우 현빈, 손예진 부부가 미국에서 신혼여행을 즐기고 있는 가운데 이들의 파파라치 컷이 공개됐다.

이들의 모습을 멀리서나마 볼 수 있어 신기하다는 반응도 잇따르고 있지만 사생활을 지적하는 반응도 이어지고 있다.

지난 24일 중국의 SNS 플랫폼 웨이보에는 현빈, 손예진 부부의 미국 신혼여행 모습이 포착된 사진이 업로드됐다.

웨이보

사진 속에는 커플템을 장착하고 거리를 돌아다니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겼다.

과거 열애설을 부인했던 때와는 달리 마치 신혼여행을 온 부부임을 드러내고 싶어 하는 다정한 모습이었다.

팔짱까지 낀 채 거리를 거닌 두 사람이 올블랙 스타일의 커플룩을 맞춰 입고 식당으로 향해 식사를 하는 모습도 포착됐다.

웨이보
웨이보

알콩달콩 데이트를 즐기는 현빈, 손예진 부부의 모습. 하지만 국내 누리꾼들은 웨이보에 올라온 사진에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가장 큰 이유는 두 사람의 사생활 문제였다. 두 사람을 알아보고 사진 찍어 SNS에 게재하는 행동은 사생활 침해라는 것이었다.

특히 국내 SNS도 아닌 중국 SNS에 이 같은 사진들이 올라오자 누리꾼들은 더더욱 분노를 드러내기 시작했다.

실제 각종 커뮤니티에는 “저 정도면 파파라치 아니냐”, “신혼여행이라도 좀 지켜주지”, “공황장애 안 오는 게 신기할 따름”, “제발 좀 놔줘라” 등의 댓글이 잇따르고 있다.

디스패치

한편 지난달 31일 결혼식을 올린 두 사람은 11일 만인 11일 미국으로 신혼여행을 떠났다.

LA 공항에서 내린 두 사람은 최근 미국 뉴욕에서 포착됐고 종착지는 하와이를 선정해둔 것으로 알려진 바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