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지벗고 빌었다’ 비행기에서 쫓겨났던 DJ소다, 당시 상황 이랬다

DJ소다, 항공사 직원에 쫓겨날 뻔해
‘F**K YOU’ 프린팅 된 브랜드 바지 탓
“자유의 나라에서 봉변 당했다” 호소

출처 : instagram@deejaysoda
출처 : instagram@deejaysoda

26일 DJ소다는 개인 SNS를 통해 “어제 뉴욕 공연을 마치고 LA로 가는 비행기를 탔는데 출발 직전에 갑자기 쫓겨났다”라며 장문의 글로 미국 항공사 아메리칸 에어라인을 보이콧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DJ소다가 비행기에서 쫓겨난 이유는 바로 ‘F**K YOU’가 적힌 미국 브랜드 바지 때문인 것으로 드러났다.

출처 : instagram@deejaysoda

그는 “그동안 이 바지를 입고 수개월 동안 미국 투어를 다니면서 아무런 문제 없이 비행기를 탔다”라며 “갑자기 다짜고짜 짐을 다 가지고 나가라고 하더니 비행기 입구 앞에서 저의 바지가 ‘불쾌’하다며 다른 비행기를 타라고 했다”고 전했다.

이에 중요한 미팅으로 비행기를 놓칠 수 없던 DJ소다는 “모두가 보고 있는 비행기 입구에서 바지를 벗을 수 밖에 없었다”고 밝혔다.

출처 : instagram@deejaysoda

하지만 항공사 측은 “타기 전에 바지를 벗지 그랬냐”라며 비꼬았고 태워줄 수 없다고 했으나 결국 바지를 뒤집어 입은 상태로 다시 비행기를 탈 수 있었다고 전했다.

DJ소다는 손가락이 부러져 붕대를 감고 있었지만 어떤 배려도 없었다고 전하며 “비행기 안에 있는 모든 사람들이 무서웠고 6시간 동안 불안에 떨며 겨우 도착했다”고 분노했다.

그는 “개인의 자유를 존중해 주는 국가인 미국에서 이런 일이 벌어졌다는 것을 믿을 수가 없다”고 덧붙였다.

출처 : twitter@RIPNDIP / 출처 : instagram@deejaysoda

한편 앞서 언급된 항공사는 미국 시민단체 ‘유색인지위 향상협회(NAACP)로부터 “인종에 무감각하고 편견이 있는 기업문화”로 평가받은 곳이다.

DJ소다는 자신의 모든 SNS에 이 항공사와 바지 브랜드를 태그 했고 해당 바지의 브랜드 ‘립앤딥’ 또한 DJ소다의 편을 들어주었다.

해당 항공사의 SNS 계정은 “모든 고객이 소중함을 느끼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말하며 DJ소다와 연락하기를 바라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