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억울하다” CT까지 공개하며 성형 의혹 해명한 걸그룹 멤버 근황

EXID 하니 근황 사진 공개
10년 전 사진과 똑같은 외모
성형설 때문에 CT까지 찍어

인스타그램@m_on_nani, 인스타그램@ahnanihh
인스타그램@m_on_nani

EXID 하니가 근황을 전해 눈길을 끌고 있다.

하니는 지난 25일 인스타그램 부계정을 통해 “10년 전 오늘 미초따”라는 글과 함께 앳된 모습의 하니가 막대사탕을 들고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하니는 “10년 후”라는 글과 함께 현재 모습을 게재했으나, 그 전 사진보다 조금 성숙한 모습일 뿐 10년 전과 똑같은 미모로 팬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았다.

하니는 데뷔 때부터 갸름한 얼굴, 선명한 이목구비로 꾸준히 성형설에 휩싸였고, 이에 대한 특별한 대처로 이슈를 모았던 바 있다.

MBC ‘블라인드 테스트 180도’

과거 MBC ‘블라인드 테스트 180도’에 출연한 하니는 성형 미녀와 자연 미녀를 구별하는 내용이 방송된 편에서 “나도 성형을 의심받는다”라고 호소하며 방송에 참여했다.

하니는 이날 방송에서 “학창 시절 때 어느 날 친구가 교실엘 못 들어오게 막더라. 나중에 보니 내 책상에 ‘코에 분필 넣은 거 티 난다’, ‘성형 괴물’ 등의 말들이 적혀 있었다”라고 밝혔다.

당시 하니는 ‘성형설’을 해명하기 위해 학창시절 사진 공개는 물론 CT 촬영까지 해 성형이 아니라는 사실을 확인했다.

인스타그램@ahnanihh

어릴 때부터 완성형 미모를 갖고 있던 하니지만 성형 수술을 결심하지 않았던 것은 아니다.

과거 JTBC ‘아는형님’에 출연한 하니는 “성형 수술을 포기하게 한 어머니의 말은 무엇일까?”라는 질문을 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당시 출연진들은 “돈이 없다”, “고쳐서 될 게 아니다”, “내 딸이 세상에서 제일 예쁜데”, “밥이나 먹어 이 기지배야” 등 대답을 내놨지만 정답을 맞히지 못했다.

인스타그램@ahnanihh

이에 강호동은 “성형한다고 김태희 되냐”라고 답했고, 하니는 “정답”을 외쳤다.

하지만 성형 수술 없이도 ‘김태희’ 못지않은 외모를 입증해온 하니는 최근 과거 사진과 함께 근황을 공개해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인스타그램@ahnanihh

한편 하니는 2012년 EXID로 데뷔해 ‘위아래’, ‘덜덜덜’ 등으로 인기를 끌었고 이후 배우로 변신해 JTBC 드라마 ‘아이돌’, 웹드라마 ‘엑스엑스(XX)’, ‘유 레이즈 미 업’, ‘아직 낫서른’ 영화 ‘어른들은 몰라요’ 등 배우로서 경력을 쌓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