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격적인 노출신으로 화제된 여배우 남편이 보인 반응은 이랬다

전도연 남편 강시규 씨
파격 노출 신에 대해 보인 반응
스타뉴스, 스포츠서울

sbs뉴스,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충무로를 대표하는 배우 전도연, 데뷔 33년 차인 그는 노출 연기마저 불사를 정도로 연기에 대해 굉장한 열정을 보여왔다. 한편 잘 알려져 있지 않지만 전도연은 올해로 결혼생활 14년 차에 접어드는데, 얼마 전에는 그의 남편이 노출 연기에 대해 언급했던 말이 알려지면서 재조명되기도 했다.

전도연은 2007년 9살 연상의 사업가와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라디오코리아
전도연의 남편 강시규 씨는 서울대학교 공대를 졸업한 뒤 미국으로 떠나 조지 워싱턴 대학교에서 MBA 과정을 수료한 유학파 출신이다. 또한 그의 집안은 아버지가 한독 시계 사장을 역임했을 정도로 예로부터 명망 있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

강시규 씨는 현재 개인 사업뿐만 아니라 레이싱팀 이사도 역임할 정도로 다양한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스포츠서울
이처럼 소위 ‘엄친아’로 불릴 정도의 스펙을 자랑하는 강시규 씨가 전도연을 처음 만나게 된 것은 그가 영화 ‘밀양’을 촬영 중이던 때로 전해진다. 전도연의 말에 의하면 그는 “9살이나 많은 데다가 외모도 내 스타일이 아니라 처음엔 우울했다. 하지만 말을 할수록 매력 있는 남자라 만나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전도연과 그의 남편은 연애를 시작한 뒤 3개월 만에 초고속으로 결혼에 골인하게 되었는데, 두 사람은 결혼 후에도 홍대에서 함께 떡볶이를 먹는 등 남들의 시선을 의식하지 않고 소탈한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종종 포착되었다.

영화 ‘하녀’
한편 전도연은 몇 작품에서 파격적인 노출 연기까지 선보인 적 있는데, 특히 그중 영화 ‘하녀’를 찍을 때는 전도연마저 “시나리오를 보며 데뷔 후 처음으로 노출 신에 대해 고민이 되더라”라고 말할 정도로 수위가 상당히 높았다.

하지만 전도연은 출연 결정이 쉽지 않았을 것이라는 질문에 “포기해야 하나라는 생각도 들던 중, 시나리오를 본 남편이 오히려 적극 격려해 줬다”라는 예상 밖의 답을 내놓았다. 전도연은 “남편이 ‘배우 전도연’의 선택을 언제나 믿어주고 자신이 가진 것의 100% 이상을 쏟아내게 해줘 고맙다”라며 애정 가득한 마음을 표했다.

“시댁 식구는 남이다” 결혼 후 어머님, 아버님이란 호칭도 안 쓰는 아내

지난 5일 국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남편 가족은 남이라는 아내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세요?’라는 제목의 사연이 올라왔다.

결혼생활 6년 차인 남편 A씨는 “지금까지 부부간에 다툼 거의 없이 잘 지내왔어요. 와이프가 하고 싶어 하는 것은 물심양면 지원해 주고 응원해 왔습니다. 와이프는 결혼 후 직장 퇴사, 대학교 입학 졸업, 현재 취업한 상태이고요. 공부 및 취업을 위해서 2세 계획도 미뤘어요. 며칠 전 크게 다투고 이혼까지 생각하고 있는 상황인데 조언 부탁드려요”라고 글을 시작했다.
시댁을 너무 싫어하는 아내

A씨의 아내는 결혼 후 시간이 갈수록 시댁에 가기 싫어하고 가기 전에 매번 혼자 다녀오면 안 되냐고 물었다. 시댁엔 명절, 어버이날, 생신 해서 1년에 총 5번뿐이었다.

아내가 시댁을 싫어하는 건 정도가 점점 심해졌다. 시부모님 험담에, 전화나 문자도 받지 않고, 만나서도 말 한마디 없이 굳은 표정을 한다. A씨의 부모님은 며느리의 태도에 많이 힘들어하셨고 A씨에게만 따로 뭐라 하시는 상황이다.

이에 A씨는 아내와 대화를 나눴고 이야기할 때마다 아내는 ‘시댁 식구는 남이다’, ‘내가 왜 만나서 스트레스 받아야 되느냐’ 등의 말만 했다. 그래선지 결혼 후 어머님, 아버님이란 호칭도 하지 않았다.

시간이 지나면 조금씩 나아지리라 생각했지만 더 심해지기만 했고, 며칠 전 어머니 생신 때 혼자 다녀온 A씨는 ‘조금씩이라도 노력해 주면 안 되냐’며 조심스럽게 대화를 시작했다.

하지만 아내는 확고했다. 본인은 절대 노력할 생각 없고 바뀔 생각도 없다며, 시댁에 가는 계기가 될까 봐 2세 계획도 없다고 했다.
이유가 뭘까요?

A씨는 “저희 부모님은 우리가 불편할까 봐 6년간 한 번도 집에 방문하신 적 없고, 심하게 이야기하신 적도 없으세요. 이건 아내도 인정하는 부분이고요. 하지만 매번 본인을 섭섭하거나 기분 상하게 이야기한다고 하더군요. 부모님이 바라는 게 많다고, 매번 식사 사드리는 것도 용돈 드리는 것도 싫다고요”라며 고민을 털어놓았다.

이어 “결국 대화는 설전으로 바뀌었고 저는 너가 바뀔 의향이 없다면 이혼하는 게 맞을 것 같다까지 가버렸네요. 연락도 안 하고 있어요. (아내는 타지에서 직장 생활 중) 배우자의 가족을 인정 못하고 남보다 못하게 생각하는 아내와 결혼생활 어떻게 하는 게 좋을까요?”라며 조언을 구했다.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아내의 얘기도 들어봐야 함. 분명 이유가 있을 듯”, “이유와 사건 사유 없이 저러는 거면 진짜 이기적인 거”, “남편분이 모르는 계기가 있을 수도 있어요 한번 다 털어놓고 얘기해 봐요 서운하게 했다 섭섭하게 했다는데 아내 분은 어떤 부분에 섭섭함을 느끼는지 잘 얘기해 봐요”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_ 펙셀스
사연_네이트판

’26살 연하’ 아내랑 결혼한 65살 배우가 전한 깜짝 소식은 이랬다

65세 할리우드 배우 알렉 볼드윈26세 연하 힐라리아 볼드윈과 결혼 생활

출처 : usatoday
최근 할리우드 배우 알렉 볼드윈의 아내인 힐라리아 볼드윈이 임신 소식을 알렸다. 현재 부부는 슬하에 여섯 아이를 두고 있다. 이로써 알렉 볼드윈은 7번째 아이를 맞게 됐다.
알렉 볼드윈의 나이는 65세이며 아내인 힐라리아 볼드윈은 39세이다. 두 사람은 26세의 나이 차이를 뛰어넘고 지난 2012년 결혼식을 올렸다.

출처 : 인스타그램
알렉 볼드윈은 지난 1993년 킴 베이싱어와 결혼 후 2002년 이혼했다. 이후 10년 뒤 힐라리아 볼드윈을 만나 결혼했다.
알렉 볼드윈과 전처 킴 베이싱어 사이에는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출처 : 인스타그램

힐라리아는 자신의 SNS에 여섯 명의 아이들과 알렉이 함께 놀고 있는 영상을 게재했다. 그녀는 영상과 함께 태어날 아이를 두고 ‘인생의 밝은 지점’이라고 언급했다.
이어 ‘지난 몇 년 동안 많은 우여곡절 끝에 우리는 흥미진진한 기복과 놀라운 일이 있었습니다. 올가을에 또 다른 아이가 우리에게 올 것입니다’라고 전했다.
출처 : 인스타그램
힐라리아는 다섯 번째 아이를 맞이하기 전에 두 번의 유산을 겪었다. 그녀는 더 이상 아이가 없을 것이라고 생각해 임신 소식이 가족들에게 놀라움으로 다가왔다고 설명했다.

힐라리아와 알렉은 다섯 번째 아이를 낳은 지 불과 6개월 만에 대리모를 통해 여섯 번째 아이의 탄생을 발표했다.
출처 : qz
한편 알렉은 지난해 10월 영화 ‘러스트’ 촬영 리허설 중 소품 총의 방아쇠를 당겼고 실탄이 발사되면서 맞은편에 있던 촬영감독이 총상을 입고 사망했다.
당시 그는 실탄이 어떻게 들어간 건지 전혀 모르겠다고 말하며 “누군가 실탄을 총에 넣었다”고 주장했다. 또한 “실탄 자체가 있어서는 안 되는 소품이었다. 방아쇠가 당겨진 게 아니다. 나는 방아쇠를 당기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알렉은 이 사건 이후 5개월 만에 임신 소식을 알렸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천해요 0 좋아요 0 감동이예요 0 화나요 0 슬퍼요 0

‘무려 18세 연하’ 최초 공개된 임창정 아내의 실물에 모두 놀랐다

가수 겸 배우 임창정 미모의 18살 연하 아내 공개 연합뉴스 가수 겸 배우로 활동 중인 임창정이 SBS 에 합류 소식을 알렸다. 2017년 임창정은 무려 18살의 연하 아내 서하얀과 재혼했다. 그는 동상이몽2에 출연해 자신의 결혼생활을 낱낱이 보여줄 예정이다. 공개된 임창정의 아내는 청순하면서도 예쁜 미모를 가지고 있어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방송에서

“21살 연하와…” 윌스미스가 바람핀 아내 향해 던진 반전 멘트

윌 스미스 부부, 오픈 메리지 인정 아내 제이다 핑킷 스미스, 21살 연하와 불륜 최근 배우 윌 스미스가 결혼 생활 도중 아내가 다른 사람을 만난 것에 대해 ‘불륜‘이 아니라고 말했다. 윌 스미스와 아내 제이다 핀켓 스미스는 오픈 메리지 관계로 유명하다. ‘오픈 메리지’란 결혼 후 상대방이 다른 사람을 만나는 것을 허락하고 이를 불륜으로 보지 않는 결혼 생활을 뜻한다. 윌 스미스는 “우리 결혼 생활에 결코 불륜은 없었다. 절대 그런 일은 없었다”며 “아내와 나는 모든 것에 대해 이야기하고 우리는 지금까지 어떤 걸로도 서로를 놀라게 한 적이 없다”고 전했다. 아내인 제이다는 지난 2017년 21살 연하의 가수 어거스트 알시니와 불륜을 저질렀다. 제이다는 지난 2020년, ‘레드 테이블 토크’의 한 에피소드에서 자신이 어거스트 알시니와 관계를 가졌다고 고백했다. 그녀는 “나는 남편과 관계가 회복되기 시작하면서 어거스트와의 관계를 거절했다”고 말했다. 당시 제이다와 만난 어거스트는 “사람들이 진실을 모른다. 나는 윌과 앉아 제대로 대화를 나눴고 두 사람의 관계는 부부에서 생활 파트너로 변했다. 나와의 관계도 허락해줬다”고 전했다. 제이다와 어거스트는 아들 제이든 스미스의 소개로 알게 됐다. 아내의 불륜 사실이 전해진 이후 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