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 한채에… 억 소리나는 홍콩 부촌 살고있는 아나운서가 직접 한 말

강수정 전 아나운서 ‘아나프리해’ 출연
홍콩 펀드매니저와 결혼 후 초호화 생활
부촌 집값 너무 비싸 월세로 거주 중
출처 : KBS

 

출처: instagram@soojingi_kang
KBS 전 아나운서 강수정이 20일 11시 첫 방송 된 MBN 예능 프로그램 ‘아나프리해’에 출연해 오랜만에 근황을 드러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방송국 퇴사 후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여자 아나운서들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전 KBS 아나운서부장 황수경과 최연소 아나운서에 합격한 전 SBS 아나운서 김수민이 등장했다. 이어 김주희, 최현정, 김지원이 등장했고 마지막으로 강수정 전 아나운서가 나왔다.

출처: KBS
프리선언 17년 차 원조 아나테이너 강수정의 등장에 모두가 놀랐다. 김성주는 “홍콩에 계셔야 하는 거 아니냐?”고 물었지만 강수정은 3주 전에 입국했다고 밝혔다.

아나운서 프리선언의 시초격인 강수정은 “제가 나가고 나서 다른 분들도 퇴사하면 KBS 출연 금지를 당했다. 총 4년 반 동안 출연하지 못했다”고 고백했다.

앞서 2008년 재력과 명예를 모두 가지고 있는 홍콩 금융계 펀드매니저와 결혼해 큰 화제를 모았던 적이 있는 강수정은 홍콩 라이프를 소개하기도 했다.
출처: MBN ‘아나프리해’
강수정은 셀프 카메라에서 집 거실을 소개했고 오션뷰 풍경도 보여주며 “홍콩이 면적에 비해 비싸다. 거주지도 부촌이라 월세 렌트로 살고 있다”고 말했다. 김성주가 “홍콩은 매매와 전세 모두 비싸지 않냐?”고 묻자 구체적인 월세 금액은 답하지 않고 단지 “비쌉니다”라며 말을 아꼈다.

이어 강수정이 남편과 전화 통화하는 달달한 모습도 담겼다. 김성주가 남편 목소리가 젊고 좋다며 칭찬하자 강수정은 저 목소리에 넘어갔다며 웃었다.

90년대 관찰 예능 스타일로 홍콩 라이프 공개 셀프 카메라를 찍은 강수정의 모습은 순간 시청률 2.1%를 달성하며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출처: instagram@soojingi_kang
또한 일각에서 불거진 불화설에 대해 “최근 남편과 떨어져 살고 있는데 메시지가 하루에도 몇백 개 온다. 한국으로 넘어오면 사이가 안 좋다는 소문이 있던데 잘살고 있다며” 해명했다.

한편 강수정은 2002년 KBS 28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으며 KBS 부산 9시 뉴스 진행을 담당했다. 이후 여걸 파이브에서도 큰 활약을 하며 예능 면에서도 두각을 드러냈다.

결혼 당시 홍콩 최고급 호텔 ‘포시즌’에서 화촉을 밝히고 8천만 원 상당의 목걸이를 선물 받았다. 또한 성룡, 유덕화 등 홍콩 최고 재벌들이 모여 산다는 동네에 거주해 결혼 잘한 스타로 손꼽힌 바 있다.

 

코인으로 5400% 수익낸 방송인의 아내, 최초 공개된 미모에 감탄 쏟아졌다

‘비정상회담’ 출연하던 기욤 패트리
SNS 통해 웨딩 화보 공개
아내의 여배우급 미모 눈길
[caption id="attachment_69070"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instagram@patryguillaume[/caption]

‘비정상회담’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린 캐나다 출신 방송인 기욤 패트리의 근황이 전해졌다.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 장의 웨딩 화보를 공개했으며 사진 속에는 뛰어난 미모를 소유한 한국인 아내 양유진 씨가 특히 눈길을 끌었다.

그녀는 다양한 스타일의 웨딩드레스를 찰떡같이 소화해내며 군살 없는 몸매와 함께 연예인급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었다.

다정하게 포즈를 취하고 있는 두 사람에 모습에서 기욤 패트리는 아내를 향해 꿀 떨어지는 눈빛을 보내 훈훈함을 자아냈다.

[caption id="attachment_69071"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instagram@patryguillaume[/caption]

기욤 패트리는 지난 2020년 11월 “결혼해줄래? 결혼자! 결혼식은 코로나 사라지면 하기로”라는 글을 올리며 이미 결혼을 발표했었다.

하지만 계속되는 팬데믹 상황으로 결혼식이 연기됐고, 결국 지난 4월 아내와 함께 결혼식을 올리게 됐다.

당시 ‘비정상회담’ 패널들이 모두 한자리에 모여 앞길을 축복해준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웨딩 화보를 접한 누리꾼들은 “신부 미모 무슨 일이에요 너무 아름다우시다”, “축하드려요 두 분 오래오래 행복하세요”, “선남선녀 커플이네, 이쁘게 사랑하시길” 등의 댓글을 달며 축하의 메시지를 남겼다.

[caption id="attachment_69072"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instagram@patryguillaume[/caption]

한편 기욤 패트리는 지난해 9월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출연해 비트코인 수익률이 무려 5,400%라고 언급해 모두를 놀라게 한 바 있다.

그는 2018년 비트코인 한 개가 80만 원대일 때 친구의 추천으로 비트코인을 구매해 큰 차익을 얻게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결혼 전 여자친구에게 “나와 결혼하면 평생 일 안 하게 해주겠다고 했다”며 아내를 향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caption id="attachment_69073"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온게임넷[/caption]

투자도 투자지만 기욤 패트리는 과거 게임 스타크래프트 프로게이머로 활동했을 만큼 다재다능한 인물로 알려져 있다.

그는 1998년부터 각종 대회를 휩쓸며 북미를 정복하고 한국의 ‘온게임넷 스타리그’마저 우승한 전적을 지니고 있다.

화려한 업적을 세웠기에 자타공인 세계 최고의 프로게이머로 꼽혔지만 아쉽게도 기량 하락으로 일인자 자리를 넘겨주며 방송인으로서의 새로운 삶을 살아가게 됐다.

[caption id="attachment_69074"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JTBC ‘비정상회담’[/caption]

한국에서는 2014년 JTBC ‘비정상회담’을 통해 데뷔한 그는 시즌 1부터 2까지 한 번도 교체되지 않을 만큼 뛰어난 활약을 보여줬다.

회차가 진행될수록 그의 자유로운 사고방식과 함께 뛰어난 지적 능력이 부각돼 특별한 논란 없이 많은 이들에게 두루두루 사랑받았다.

이후로도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얼굴을 보이던 그는 결혼 소식을 전한 이후로 캐나다로 돌아가 여자 친구와 결혼을 준비하며 한동안 활동을 중단하기도 했다.

현재는 간간이 다시 얼굴을 비추면서 다시 방송으로 복귀할 조짐이 보여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