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써 41살’ 배우 조여정이 결혼 생각 없다고 밝힌 이유

하이틴 스타로 데뷔해 ‘방자전’, ‘기생충’ 등 흥행 작품에 출연해 주목을 받은 조여정은 결혼에 별 관심이 없다고 한다. 세상에 혼자 할 수 있는 것들이 너무 많아 결혼을 못하는 것 같다는 조여정의 연애와 결혼관에 대해 함께 이야기 나눠보자.

‘기생충+오징어게임’ 음악감독 맡았던 천재 음악가의 과거 직업

이 전 세계적으로 흥행하며 극 중 긴장감을 고조 시켜주었던 OST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3살 때부터 피아노를 치고 10살 때 기타를 독학해 프로 이상의 실력을 갖추었다는 ‘음악 천재’가 바로 의 음악감독이다. 오늘은 이 음악 감독에 대해 자세히 살펴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