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4살 되도록 장가 못 간 노홍철에게 전 여자친구, 한마디 날렸다

노홍철 올해 나이 44세, 미혼 상태
전여친 장윤정이 했던 발언 재조명

kbs

일간스포츠
올해 한국 나이로 44살이지만 아직 결혼을 하지 않은 방송인 노홍철과 관련해 그의 전 연인 장윤정의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노홍철은 2004년 엠넷 ‘Dr. 노 KIN 길거리’라는 프로그램에 얼굴을 비치면서 연예인의 길로 들어섰다.

mbc
노홍철은 데뷔 초부터 꾸준히 ‘돌아이’ 컨셉을 유지하며 무한도전을 비롯한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큰 활약을 거둬왔다. 한편 그는 과거 무한도전에서 멤버인 정준하를 노총각이라며 종종 놀리곤 했지만, 현재 당시의 정준하보다 더 나이가 많은 40대 중반의 나이에도 아직 미혼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다만 노홍철은 연애나 결혼에 줄곧 관심이 없어왔던 것은 아니고, 2013년 정준하의 아들 로하를 만났을 때에는 “좋겠다. 정말 좋겠다”라며 부러움을 표하기도 했는데, 여러 가지 상황이 맞지 않아 아직 결혼까지는 연이 이어지지 않은 것으로 추측된다.

mbc
그러나 노홍철 역시 지금으로부터 13년 전 열애설의 주인공이 된 바 있다. 그는 2009년 트로트 가수 장윤정과의 열애 사실이 알려졌고, 이를 공식적으로 인정했으나 9개월 만에 결별했다.

최근 일부 누리꾼들은 아직 결혼을 하지 않은 노홍철의 과거 연애사를 다시 살피면서 장윤정이 연애시절 했던 발언에 대해 언급했다.

장윤정은 노홍철과 연애 중이던 당시 그에게 편지를 보냈는데 “순두부야(노홍철의 애칭). 처음에 만났을 때 차분하고 평범한 모습에 마음을 열었는데 스멀스멀 ‘돌+I’ 기질이 나오는 듯해서 사실 나 요즘 좀 겁나”라고 글을 적었다.

이에 누리꾼들은 “노홍철이 방송인으로는 제격이어도 연애나 결혼 상대로는 쉽지 않은 상대이긴 할 듯”이라는 반응과 “노홍철 실제로 엄청 젠틀할 거 같은데, 이미 결혼까지 한 전여친까지 들먹이며 흠집 내야 하나” 등 상반된 반응을 보였다.

mbc
이처럼 노홍철과 장윤정은 이별 당시에도 헤어짐의 원인에 대해 다양한 추측이 흘러나왔는데, 장윤정은 기자들을 직접 만나 이에 대해 해명했다.

장윤정은 “노홍철 씨가 상처받지 않았을까 걱정된다. 서로 나쁜 감정은 단 1%도 없으며 지금도 편하게 연락하고 지내는 사이”라며 “어느 한쪽에 문제가 있어 헤어진 것은 아니다. 다들 연애해 봐서 아시겠지만 특별한 이유가 없다. 좋게 사이를 정리했다”라고 답해 헤어진 연인에 대해 예의를 표했다.

드디어 공개된 노홍철 빵집 2호점, 손님들 모두 깜짝 놀랐다

노홍철 홍철책빵 2호점 오픈
3시간 대기해야 할 만큼 방문객 몰려
[caption id="attachment_64942" align="alignnone" width="1200"] 출처: instagram@rohongchul[/caption]

[caption id="attachment_64933"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instagram@rohongchul[/caption]

방송인 노홍철이 직원 31명과 함께 운영하고 있는 빵집 2호점을 차리자 많은 대중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노홍철은 지난 12일 경남 김해시에 ‘홍철책빵’이라는 상호로 2호점을 오픈했다.

지난 2020년 서울 용산구에 독특한 인테리어로 북카페 겸 베이커리 홍철책빵을 개업해 노이즈 마케팅을 벌여 많은 관심을 받은 바 있다.

[caption id="attachment_64941"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instagram@rohongchul[/caption]

노홍철은 12일 인스타그램에 “홍철책빵 서커스점 드라이브th루!!! 소프트 오픈!!!”이라며 “나는 홍철책빵을 만든 것인가?! 꿈과 모험의 홍철 동산을 만든 것인가?!”라며 감격한 듯 글을 올렸다.

이어 그는 “출근하고 순간 테마파크인 줄…귀한 걸음 해주신 모든 분들 감사하고 감사하고 또 감사하다”라며 사진과 함께 글을 올려 개업한 가게에 찾아온 방문객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그는 또한 “긴 대기 시간, 줄도 마스크도 매너도 마법 같은 어메이징 손님들. 그리고 엄청 열심히 해준 우리 31명의 식구들. 내일도 OPEN AM 11 ~ CLOSE PM 6 신나게 달려보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caption id="attachment_64935"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instagram@rohongchul[/caption]

해당 게시물에 공개된 사진에서는 코로나 시국임에도 불구하고 수많은 인파가 가게 앞에 몰린 모습이 담겼다.

실제 현장에 있던 누리꾼들에 따르면 최대 3시간은 대기해야 빵집에 입장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그 가운데 노홍철은 마스크를 벗은 채로 특유의 포즈를 취해 방문객들과 함께 인증샷을 남긴 모습이 포착되었다.

[caption id="attachment_64938"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instagram@rohongchul[/caption]

용산구에 위치한 노홍철의 첫 빵집은 책과 빵을 동시에 즐길 수 있어서 많은 인기를 받아왔으나 코로나 19 사태로 현재는 잠정 휴업하고 있는 상태다.

경남 김해에 위치한 홍철책빵 2호점인 DT 서커스점은 건물 내외부에는 노홍철만의 트레이드 마크인 익살스러운 표정을 활용해 디자인을 했다.

내부에 위치한 큰 사이즈의 노홍철 얼굴 장식을 본 누리꾼들은 “꿈에 나올 것 같다”, “조금 섬뜩하다”, “내부가 어떨지 궁금하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caption id="attachment_64939"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instagram@rohongchul[/caption]

2호점 빵집에서 드라이브스루로 음료를 주문하는 시범을 보이는 와중에 노홍철의 팔뚝에 있던 문신이 공개되어 이 또한 화제가 되었다.

다름 아닌 문신의 문양이 무한도전을 상징하는 공식 로고로 과거 출연했던 프로그램을 추억하는 듯한 노홍철의 모습으로 누리꾼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한편 노홍철은 현재 SBS 예능 ‘써클 하우스’ 등에서 활약 중에 있다.

노홍철이 팔에 새긴 타투…의미 밝혀지자 팬들 울컥했다

홍철책빵 서커스점 오픈 알린 노홍철
팔에 ‘무한도전’ 로고 타투 드러나 화제
[caption id="attachment_64742" align="alignnone" width="1200"] 출처: instagram@rohongchul / 유튜브 ‘노홍철의 [생활 언박싱 노대리]’[/caption]

[caption id="attachment_64698"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instagram@rohongchul[/caption]

지난 11일, 방송인 노홍철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황을 공개했다.

자신이 운영 중인 북카페 겸 베이커리 ‘홍철책빵’ 서커스점(2호점)의 신규 오픈 소식과 함께, 해당 지점 내부에서 촬영한 사진 및 직접 드라이브 스루를 이용하는 장면을 게재한 것이다.

“드디어 내일 4월 12일 오전 열한 시 오픈이네요. 소프트 오픈이라 실수도 많고 번잡하겠지만, 부디 꿈 많은 직원들 말고 욕은 이 털 많은 대표에게 부탁드립니다. 제가 종일 자리 지키고 있을게요”라는 문구도 함께 올려 설레면서도 긴장한 모습을 드러냈다.

[caption id="attachment_64699"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instagram@rohongchul[/caption]

하지만 신규 오픈 소식보다 더 사람들의 눈길을 끈 것은 다름 아닌 그의 팔뚝에 새겨진 타투였다.

갖가지 색깔을 띠는 아기자기한 모양의 타투 여러 개가 그의 오른팔에 새겨져 있었으며, 그 가운데 자신이 출연했던 MBC ‘무한도전’ 관련 타투가 등장한 것이 그 이유였다.

‘무한도전’의 대표적인 로고와, ‘무한도전’의 시그니처 이모티콘으로 잘 알려진 해골 모양까지 총 두 개의 타투가 돋보였다.

[caption id="attachment_64700"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instagram@polyc_sj[/caption]

지난해 9월에도 노홍철은 자신의 왼팔에 무한도전 로고를 크게 새기며 “인생 가장 만족스러운 타투. 고통도 잊게 만들어준 타투”라고 전해 프로그램을 향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7개월이 지난 현재 새롭게 추가된 타투 역시 무한도전 관련된 것이란 게 밝혀지자, 팬들은 “바늘도 무서워한다고 들었는데 무도 로고 타투라니”, “형님 팔에 무도 타투 멋지네요”, “무한도전 절대 못 잊습니다” 등의 댓글을 달며 애틋한 마음을 표했다.

[caption id="attachment_64701"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텐아시아[/caption]

한편, 노홍철은 ‘무한도전’의 원년 멤버 중 한 명으로 독보적인 컨셉들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돌+아이’, ‘사기꾼’, ‘노찌롱’ 등 다채로운 별명을 얻을 만큼 뛰어난 활약을 보여준 그였지만, 2014년 음주운전 논란으로 인해 부득이하게 하차하게 됐다.

현재는 ‘홍철책빵’을 운영하는 사업가로서, 또한 다가오는 5월 첫 방송 예정인 새 오디션 프로그램 MBC ‘블록버스터: 천재들의 브릭 전쟁’에서는 MC로서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노홍철이 오픈한다는 빵집 2호점, 인테리어가 살짝 공개됐는데요…

방송인 노홍철의 ‘홍철책빵’ 충격적인 인테리어에 누리꾼 웃음 유발 방송인 노홍철은 지난 2020년 ‘홍철책빵’이라는 베이커리를 만들었다. 오픈한지 한 달 만에 빠른 입소문으로 방문자가 어마어마해진 홍철책빵은 그야말로 대박이 났다. 노홍철의 베이커리에 방문했던 손님들은 “생각보다 종류도 다양하고 맛있다”, “기다린 보람이 있을 정도였다” 등의 긍정적인 반응을 남겼다. SNS 및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금세 핫플레이스가 된

“꼰대 느낌난다”는 이승기 지적에 한가인은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이승기, 한가인에게 “꼰대 느낌 있다” 한가인 “그렇게 생각해본 적 없다” 반박 3일에 방송되었던 SBS ‘써클 하우스’에서 오은영의 진행 아래에 연예인들과 일반인 패널들이 젊은 꼰대와 MZ세대간의 직장 내 갈등에 대한 열띤 토론의 장을 펼쳤다. 당시 노홍철은 이승기가 젊은 꼰대에 해당된다고 생각하는지 MZ세대에 속하는 리정에게 의견을 물었다. 리정은 “약간의 향기가 난다”고 웃으며

빵집 대박난 CEO 노홍철, 결국 3월에…모두 놀라게 만든 결정 사항

방송인 노홍철이 자신의 이름을 걸고 직접 운영하고 있는 ‘홍철책빵’의 2호점을 오픈한다.

지난 28일 한 매체에 따르면 노홍철은 오는 3월 31일 경상남도 김해 장유동에 ‘홍철책빵 김해DT’점을 오픈한다. 이미 지난해 5월 건물 착공에 들어갔으며 지난달 등기까지 마치는 등 오픈 준비도 막바지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