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랑 같은 길…68억 빚진 이상민, 잘나가는 임창정에 대놓고 경고했다

‘신발벗고 돌싱포맨‘ 임창정·전진 출연
기획사 대표시절 이상민 이야기해
이상민 “임창정이 내 길을 걷고 있다“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5월 17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는 임창정, 전진이 출연해 90년대 시절 활동에 대한 추억을 이야기했다.

이날 방송에는 95년 데뷔한 임창정과 98년 ‘신화‘로 데뷔한 전진이 탁재훈, 이상민과 함께 90년대 이야기에 시간이 갈 줄 몰랐다.

이상민은 전진에게 “한 번만 이야기해 달라. 형 90년대 SM 건너편에 회사 차렸을 때 얼마나 잘 나갔는지”라고 부탁했고 김준호는 “형이 잘 나간 걸 신화는 안다고 했다. 형 청담동 시절?”이라며 탄식했다.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전진은 “형이 잘 나가긴 했다. 회사 차렸을 때”라고 인정하며 운을 떼 “멋쟁이였다. 패션리더였다. 요즘으로 따지면 GD 같은 느낌이었다. 한여름에도 털 달린 옷 입고 다니고 그랬다“며 이상민의 화려한 과거를 말했다.

김준호가 “그때 차가 뭐였냐”고 묻자 전진은 “2대 있지 않았냐”고 받았고 이상민은 으쓱했다.

그러자 임창정은 “차가 늘 2~3대 있었다. 청담동에 으리으리한 집 있었다. 2년 살다 옮기고 그랬다. 청담동에 가게도 많았다”면서도 “잘 생각해야 할 게 이게 다 빚이었다”고 폭로해 웃음을 유발했다.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한 방 먹은 이상민은 여기에 지지 않고 “창정이가 이 이야기를 왜 하냐면 지금 창정이가 그 길을 걷고 있다. 창정이 돈이 많이 빠져 있다”고 맞불을 놨다.

임창정은 “오늘 이상민과 둘이 이야기하는 줄 알고 상담 좀 해야겠다(하는 마음에 왔다) 이렇게 빼도 박도 못할 때는 어떻게 해야 하나. 더 가느냐 마느냐다”고 사업 고민을 토로했다.

이상민은 “난 그게 보인다. 저작권 다 팔고. 얘는 더 문제가 애가 5명이다”라며 임창정의 화려한 현재가 제 과거와 다르지 않다고 경고했다.

이를 듣던 탁재훈은 “이상민이 잘나갈 때 임창정과 나는 못 나갔다. 이상민이 우릴 무시하고 안 놀았다“라며 섭섭함을 토로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임창정은 2016년 주식회사 임창정을 설립해 2018년 엔터테인먼트 사업에 뛰어들었다.

그의 회사는 지난해 매출액 44억 8,547만 원에 영업이익 27억 7,417만 원을 기록했으나 코로나로 인해 준비 중이던 걸 그룹의 데뷔 시기가 늦어지면서 빚만 늘어가고 있다고 토로했다.

지금까지 임창정 혼자만이 회사에서 수익을 내고 있기 때문에 막대한 투자에 비해 돌아온 수익이 없는 것이다.

한편 임창정은 노래 ‘소주 한 잔‘을 비롯한 여러 곡의 저작권료를 팔아 손실을 막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그의 또 다른 사업인 족발 등 프랜차이즈 사업마저도 코로나로 인해 여러 사업장을 폐점하게 되며 크게 휘청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인 사이에도 돈을 갚아야 하나요?

지난달 20일 국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헤어진 사이에 30만 원 갚아야 하나요?’라는 제목의 사연이 올라왔다.

사연의 주인공 A씨는 “1월에 헤어진 전남친이 3개월가량 넘게 30만 원 돈을 갚으라고 재촉합니다”라며 글을 시작했다.
연인 시절, 금전적으로 힘들어 부탁했던 30만 원

A씨는 그와 연애 당시 월세를 못 낼 정도로 힘들어 도와달라 부탁했었고, 그는 A씨에게 30만 원을 건넸다.

하지만 그는 이별 후 그때 줬던 30만 원을 갚으라며 협박을 하기 시작했다. A씨가 알바도 잘리고 수입이 없는 상황에 너무 힘들어 죽고 싶은 마음뿐이라는 걸 잘 알면서도 말이다.
헤어지자마자 갚으라네요?

그는 헤어지자마자 지속적으로 돈을 갚으라고 협박을 했고, 너무 상황이 힘들었던 A씨는 그를 차단해버렸다.

그러자 그는 A씨의 친구들에게까지 A씨의 행방을 수소문하고 A씨가 사기꾼이라고 소문냈으며, 심지어 A씨를 고소하겠다고 말을 전했다.

A씨는 사귀는 사이엔 서로 돈을 주고받고가 아닌 돈을 준 것이라고 생각했다. 즉 빌린 것이 아닌 단지 도움을 받은 것이라는 것이다.
누리꾼, “당연히 갚아야죠”

이러한 상황에 A씨는 “이런 상황에서도 고소가 가능한가요?”라며 조언을 구했다.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그냥 준 거면 상관없죠. 근데 도와달라 했다면서요? 그럼 빌린 거란 소리고 그럼 갚아야 하는 겁니다”, “갚을 돈을 왜 안 갚아서 몇 달 동안 시달리는지 이해불가”, “당연히 갚아야 하는 거 아님?”, “이제 남이면 갚으셔야죠”, “진짜 왜 그러고 살아요… 삼십만 원 빨리 주고 끝내요”, “단기 알바 삼일만 뛰어도 될 일을…”등의 반응을 보이며 A씨를 비난했다.

휴먼리서치가 추천하는 글

» 시댁 식구는 ‘남’이라는 아내

»“내 애 맞아?” 헌신했더니 헌신짝 취급하는 남편

»예비신랑의 숨겨진 비밀, 파혼 각인가요?

»친정 못 가게 하는 시모, 아무 말 안 하는 남편…아빠 불렀네요

»뚱뚱한 여자를 혐오하는 남친, 정떨어져요

사업 실패로 30억 빚졌던 28년차 배우 근황, 결국 이렇게 됐다

‘같이 삽시다’ 출연한 배우 이훈
10년 전 사업실패로 30억 원 빚져
일곱 식구 반지하 방 한 칸서 지내
[caption id="attachment_65940" align="alignnone" width="1200"] KBS ‘TV는 사랑을 싣고’ / 헤럴드경제[/caption]

[caption id="attachment_65703" align="alignnone" width="869"] 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caption]

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는 게스트로 출연한 배우 이훈이 사업 실패 후 근황을 공개했다.

이훈의 근황을 잘 몰랐던 박원숙은 사업 실패에 대해 질문했고 이훈은 “10년 전에 아주 힘들었다. 빚만 30억 원대였다”고 말했다.

이어 “반지하 집 방 하나에 일곱 명이 모여서 살았다”라고 털어놔 박원숙 등을 놀라게 했다.

[caption id="attachment_65707" align="alignnone" width="720"] 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caption]

그는 “나는 나만 힘든 줄 알았다”라고 말하며 힘든 시기에 술에 의존해 집에서 화만 냈었다고 후회했다.

이어 “(혼자) 이겨냈다고 생각했는데 애 엄마, 아이들이 고생을 많이 했더라”라며 가족에 미안함을 전했다.

그런가 하면 “이제는 터널의 끝이 보인다”라면서 밝은 모습을 보여 모두를 안심하게 했다.

듣고 있던 혜은이는 “나 역시 다 겪어온 일이니까 동병상련의 마음이 들었다. 나도 끝이 보인다”고 위로했다.

[caption id="attachment_65706" align="alignnone" width="720"] 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caption]

이어 이훈은 오랜 기간 자신을 지탱해 준 아내와의 애틋함을 드러냈다.

첫사랑인 아내와 8년 연애 후 결혼해 지금은 가장 편한 술친구라며 아내와 각자 소주를 한 병씩을 마시면서 아이들 이야기를 나눈다고 했다.

그러면서 “술 마신 후 각자 헤어져서 잔다”라고 해 아내와 각방을 쓴다는 사실을 의도치 않게 드러내고 말았다.

[caption id="attachment_65705" align="alignnone" width="720"] 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caption]

이훈은 각방을 쓰는 이유로 아이들을 꼽으며 “아이들이 엄마랑 자려고 하니까 불편해 소파에서 잤다”라고 하면서 “10년이 지나니까 아이들이 따로 자도 같이 자기가 서로 불편해지더라”라고 각방을 쓰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이훈은 1999년 지금의 아내를 만나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으며 피트니스 사업 중 무리한 확장을 하다 실패해 2012년 사업을 정리하고 2017년 개인회생 절차를 신청했었다.

‘빚만 16억’ 유명 방송인, 지문 인식 금고에 현금 가득 찼다는 소문의 진실

빚 16억 이상민의 재정 지문 인식 금고 속 공개 현금·금괴 소문 밝혀 소문만 무성했던 이상민의 재정 상태가 만천하에 드러나 화제다. 지난 27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종국, 최시원, 김준호, 오민석, 김희철 등이 집들이를 위해 이상민 집을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집들이에서 다양한 대화를 나누던 중 김종국이 이상민의 금고를 발견,

열심히 벌어들인 1800억 싹 다 날려먹고 빚쟁이 된 배우의 최근 모습

할리우드 배우 니콜라스 케이지 전 재산 날리고 빚 갚기 위해 고군분투 최근 할리우드 배우 니콜라스 케이지가 GQ와의 인터뷰를 통해 과거 전 재산을 모두 잃었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 2014년 약 1820억 원 상당의 재산을 날리고 빚을 갚기 위해 닥치는 대로 영화 촬영을 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니콜라스 케이지는 “많은 채권자들과 미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