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판 신하리’ 그 자체라는 김세정의 프랑스 여행 사진, 이 정도입니다

단발·빵모자 ‘잘 어울리네’
여행지서 휴식 만끽 중
차기작 ‘오늘의 웹툰’ 선택
[caption id="attachment_68005" align="alignnone" width="720"] Instagram@clean_0828[/caption]

배우 김세정이 프랑스 여행 일상을 공개하면서 화제가 되고 있다.

김세정은 지난 8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옹플뢰르♥ 에트르타♥ 몽생미셸♥”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caption id="attachment_68006" align="alignnone" width="720"] Instagram@clean_0828[/caption]

게재된 사진에는 프랑스 여행이 한창인 김세정의 모습이 담겨있다. 그는 어깨 절개 티셔츠에 블랙 데님 팬츠를 입고, 단발 헤어스타일에 빵모자를 착용해 자신만의 프렌치룩을 완성했다.

목걸이에 선글라스를 걸어 남다른 패션 센스를 자랑하기도 했다.

김세정은 또 여러 여행지를 배경으로 휴식을 만끽하는 모습을 보여줘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caption id="attachment_68007" align="alignnone" width="720"] Instagram@clean_0828[/caption]

이에 누리꾼들은 “너무 행복해보인다”, “신하리랑 동일 인물인 것 같다”, “인간 비타민”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세정은 지난달 종영한 SBS 월화드라마 ‘사내맞선’에서 ‘신하리’역을 맡아 열연한 바 있다.

[caption id="attachment_68008" align="alignnone" width="720"] 뉴스1[/caption]

차기작으로는 올 하반기 방송될 예정인 SBS 새 드라마 ‘오늘의 웹툰’을 선택했다고 한다. ‘오늘의 웹툰’은 일본 만화를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유도선수 출신 ‘온마음(김세정)’이 부상을 당해 운동을 포기하고 웹툰 편집부에 취직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김세정은 ‘경이로운 소문’, ‘사내맞선’에 이어 연속 흥행을 노린다. ‘오늘의 웹툰’은 오는 7월 29일 금요일에 처음 방송될 예정이다.

올해 40세라는 ‘전직아나운서’가 다이어트 성공 후 공개한 비키니 몸매

아나운서 출신 오정연
오정연 나이 40세 몸매 눈길
11kg 다이어트 성공 후 몸매

출처 : instagram@jungyeon.oh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오정연이 남다른 비키니 몸매를 공개했다.

지난 7일 오정연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I need Salty Sea again”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오정연은 사이판 솔트 비치에서 비키니를 착용한 채 물놀이를 즐기거나 책을 읽는 등 여유로운 휴가를 즐기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출처 : instagram@jungyeon.oh
오정연 사진을 접한 동료 윤태진은 “안돼애애애! 뭐 입혀야대!”라는 글과 함께 아나운서 주시은을 태그했고, 주시은도 “이거 아냐!”라고 단호한 입장을 전했다.

지난 2015년 KBS 퇴사 후 프리랜서로 전향한 오정연은 최근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윤태진, 주시은 등과 축구를 하며 친분을 다진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 나이 40세로 알려진 오정연이 남다른 몸매를 과시하자, 과거 다이어트 성공 일화를 밝혔던 오정연의 모습이 다시 회자되고 있다.
출처 : instagram@jungyeon.oh
오정연은 과거 한 행사장에 참석할 당시 살이 붙은 얼굴, 몸매로 논란이 된 바 있다.

이에 오정연은 “솔직히 말씀드리면 두 달 만에 11kg 늘었다. 과일주스 가게 아르바이트 하면서 손님들 타드리고 남은 주스 마시면서 많이 찐 것 같다. 이것은 변명인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사실 크게 실감하지 못하고 살았는데 기사 사진은 너무 사실적이라 각성 중이다. 다이어트 돌입한다”라고 덧붙였다.
출처 : instagram@jungyeon.oh
오정연은 이후 고구마, 단호박 등 식단과 운동을 병행해 두 달 만에 11kg 감량에 성공했다.

이후에도 꾸준한 운동으로 몸매를 유지한 오정연은 방송에서 본인이 직접 먹었던 ‘저탄고지’ 식단을 공개, “이 식단을 통해 3개월 만에 8kg 감량했다”라고 비결을 전하기도 했다.
출처 : instagram@jungyeon.oh
오정연은 ‘다이어트’ 전후 사진을 직접 공개하며 ‘최고의 성형은 다이어트’라는 말을 입증해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를 모았던 바 있다.

한편 KBS 아나운서로 활동하던 오정연은 지난 2015년 퇴사 후 드라마, MC, 예능 등 장르를 가리지 않고 활발한 방송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데뷔 초 수지랑 똑같다’ 데뷔하자마자 외모로 핫해진 걸그룹 멤버

르세라핌 일본인 멤버 카즈하
카즈하 외모 ‘수지 닮은꼴’로 화제
남다른 발레 경력도 눈길
[caption id="attachment_67344" align="alignnone" width="1200"] 출처 : 마이데일리, 카카오TV ‘SUZY: A Tempo’[/caption]

[caption id="attachment_67339"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 톱스타뉴스[/caption]

 

걸그룹 르세라핌 일본인 멤버 카즈하가 ‘수지 닮은꼴’로 화제다.

지난 2일 데뷔한 ‘르세라핌’은 김채원, 사쿠라, 허윤진, 카즈하, 김가람, 홍은채 등 멤버 별로 개성을 가진 미모를 겸비해 데뷔하자마자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일본인 멤버 카즈하는 사진만 공개됐을 당시부터 ‘수지 닮은꼴’로 눈길을 끌었으며, 데뷔 당일 쇼케이스 직후 온라인상에서 누리꾼들의 어마어마한 관심을 받고 있다.

[caption id="attachment_67340"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 쏘스뮤직[/caption]

누리꾼들은 무대에 오른 카즈하의 모습을 보고 “진짜 수지 데뷔 초랑 닮았다”, “수지, 김고은, 김사랑 보인다. 이런 맑은 느낌의 미인 오랜만이다”, “수지 특유의 맑게 예쁜 느낌이 난다”, “사람 보는 눈 다 비슷하다” 등 ‘수지’ 데뷔 초 미모를 떠올리고 있다.

 

또한 카즈하는 어린시절부터 오랜 시간 발레를 전공한 특이한 이력으로도 이목을 모으고 있다.

카즈하는 만 2살이었던 2006년, 오사카에 위치한 하시모토 유키요 발레 스쿨에서 발레, 컨템포러리 댄스를 배우기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caption id="attachment_67341"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 쏘스뮤직[/caption]

발레에 능력을 보였던 카즈하는 2015년 초등학교 6학년 때 히라카타시 전국 콩쿠르에서 6위를 차지, 2018년 고배 전국 콩쿠르에서 여성 주니어 부문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또한 러시아 볼쇼이 발레 아카데미와 영국의 로얄 발레스쿨에서 단기 연수를 받기도 했으며 2018~2019년, 폴란드에서 발레 공연을 한 바 있다.

 

[caption id="attachment_67342"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 엑스포츠뉴스[/caption]

각종 콩쿠르에서 상을 차지하던 카즈하는 2020년 네덜란드 국립 발레 아카데미로 유학을 갔다가 쏘스뮤직 연습생으로 스카우트된 것으로 알려졌다.

카즈하는 르세라핌 쇼케이스 현장에서도 “15년 동안 발레를 했다. K팝의 매력에 빠져서 아이돌을 꿈꿨다. 좋은 멤버들을 만나 데뷔하게 돼 행복하다”라고 밝혔다.

 

[caption id="attachment_67343"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 스포츠조선[/caption]

한편 시작부터 남다른 비주얼로 이슈몰이 중인 카즈하가 속한 ‘르세라핌’은 하이브와 쏘스뮤직이 협력해 론칭한 첫 걸그룹으로 김채원, 사쿠라 등 ‘아이즈원’으로 데뷔했던 멤버들도 속해있어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