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국 성공했네…” 일론 머스크 춤추자, 폭스바겐이 초긴장?

테슬라의 CEO 일론 머스크가 독일에서 춤을 춰 화제입니다. SNS로 ‘주식 장난’을 치다 ‘미국증권거래위원회(SEC)’로부터 경고를 받는 등 구설수에 오른 인물이지만, 독일 발 소식은 충분히 그럴만한 이유가 있습니다. 테슬라 ‘독일 기가팩토리(기가팩토리 베를린)’가 드디어 가동되기 시작했거든요. 독일 내 온갖 반대로 무산될 뻔했지만 결과적으로 자동차 분야론 콧대 높은 독일에 깃발을 꽂는데 성공했어요. 덕분에 전기차로

빌 게이츠가 4위, 1위는? 2022년 세계 부자 TOP.10

우리는 항상 ‘부자’에 대한 열망이 있습니다. 과연 얼마가 있어야 부자라고 할 수 있는지 그 경계선은 모호한데요. 세계에서 가장 부자인 사람은 과연 누구일까요? 2022년 1월 31일 기준 포브스가 선정한 세계 부자 랭킹 TOP.10을 살펴보겠습니다. 포브스 선정2022년 세계 부자 TOP.10 10위 스티브 발머 – 118조 7,270억 원 스티브 발머는 마이크로소프트의 CEO였던 기업인입니다.

일론 머스크, 푸틴에게 도발하자 러시아는 이렇게 대응했습니다

일론 머스크, 푸틴에게 “일대일로 붙자” 러시아, “넌 애송이”라고 맞대응 출처: 연합뉴스 출처: twitter@elonmusk 일론 머스크가 러시아 대통령 푸틴에게 현지시각 14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푸틴에게 일대일 결투를 신청한다”며 도전장을 내밀었다. 그는 “내기로 거는 것은 우크라이나“라고 언급하며 러시아 크렘린궁을 태그한 뒤 러시아어로 “해당 싸움에 동의 하나”라고 질문했다. 그는 푸틴 대통령의 이름은 러시아어로, 우크라이나 단어는 우크라이나 말로 트윗을 남겼다. 출처: sciencetimes 이에 한 이용자가 진심이냐고 묻자 일론 머스크는 “진지하다”고 재차 강조했다. 이어서 그는 “푸틴이 만약 손쉽게 서방에 굴욕감을 안겨줄 수 있다면 나의 도전도 받아들일 것이지만 그는 그러지 않을 것이다”라며 푸틴 대통령을 비꼬았다. 반면 러시아는 머스크가 자국의 이익을 방해한다고 반발하고 푸틴과의 결투를 신청한 머스크의 트윗에 응수했다. 아이유가 박재범 인스타 계정에 남긴 댓글이 궁금하다면 ↓ “도발하지 마세요” 아이유가 박재범 인스타 찾아가 직접 남긴 댓글 출처: twitter@elonmusk 러시아연방우주공사(로스코스모스) 사장은 대문호 알렉산드르 세르게 예비치 푸시킨이 쓴 동화집의 한 구절을 인용해 “작은 악마야, 넌 여전히 애송이고 약골이다. 나와 대결하는 건 시간 낭비다”라고 댓글을 달았다. 이에 일론 머스크는 “당신 만만치 않다”라면서 “관람 비용 10%씩 더 내라”라며 푸틴과 자신의 사진을 대조해 캐릭터 선택지처럼 보이는 사진을 제시하며 맞받아쳤다. 출처: twitter@FedorovMykhailo 반면 우크라이나 부총리 겸 정보통신부 장관인 미하일로 페도로프는 “머스크가 푸틴을 목성으로 보낼 수 있다고 확신한다”라며 푸틴을 로켓에 태워 목성으로 향하는 이미지를 첨부해 댓글을 달았다. 작년 7월경 테슬라 최고경영자인 일론 머스크가 우주탐사기업 스페이스X가 NASA와 손잡고 목성 탐사에 힘을 보태었기에 해당 로켓 이미지를 첨부한 것으로 보인다. 유명 배우들이 출연하는 주말 드라마가 논란인 이유가 궁금하다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