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은지,고아라,혜리보다 더 역대급인 성동일의 새로운 개딸

임윤아-안보현-성동일-주현영 캐스팅 확정! 4월 28일 전격 크랭크인!​

이상근 감독의 컴백작 가 임윤아, 안보현, 성동일, 주현영 등 캐스팅을 확정하고 지난 4월 28일(목) 촬영을 시작했다. 는 모두가 잠든 새벽 2시, 상상초월 비밀을 가진 아랫집 여자와 동네 대표 백수 윗집 남자가 만나 기상천외한 데이트를 벌이는 로맨틱 코미디.

사랑스럽지만 상상초월 반전 비밀을 지닌 아랫집 여자 정선지 역할은 임윤아가 맡았다. 임윤아는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믿고 보는 배우’로 성장해 온 그동안의 연기 내공을 에서 유감없이 발휘하며 지금까지 필모그래피에서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선지와 새벽마다 시간을 보내게 된 동네 대표 백수 윗집 남자 길구 역할은 안보현이 맡는다. 를 통해 전무후무한 청년 캐릭터 ‘용남’ 역할을 탄생시킨 이상근 감독 손에 탄생하게 될 청년 ‘길구’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이 높다.

가족 간의 짱짱한 케미스트리를 위해 성동일, 주현영이 합류했다. ‘응답하라’ 시리즈로 아버지 연기 최강자로 통하는 성동일이 이번에는 정선지를 끔찍하게 아끼는 아빠 정장수 역할로 돌아왔다.

그리고 최근 SNL시리즈로 MZ세대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주현영은 정선지(임윤아)의 사촌 정아라 역할을 맡아 스크린에 데뷔한다. 감이 좋고 촉이 빠른 정아라 캐릭터를 연기할 주현영의 도전이 기대된다.

촬영을 시작한 이상근 감독은  “어느덧 두 번째 작품을 크랭크인하게 되어 영광이고 기쁘다. 믿고 의지하며 함께할 수 있는 스탭과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여 더욱 기쁘다. 관객들이 즐기고 좋아할 만한 영화를 완성하고 싶다.” 며 소감과 포부를 전했다.

신선한 캐스팅 조합과 이상근 감독과 제작진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는 영화 는 2022년 4월 28일(목) 첫 촬영에 돌입했다.

 

damovie2019@gmail.com(오타 신고/제보 및 보도자료)

※저작권자 ⓒ 필 더 무비.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필더무비가 추천하는 글

»첫 만남에 바로 뽀뽀 했다는 잘 어울리는 두 남녀 스타

»촬영장에서 손 하나 까딱 않고 스태프들이 들어서 이동시킨 여배우

»곧 세계인들을 매료시킬 한국 최고의 여성 형사들

»전세계 여성들의 로망에서 세 아이 엄마가 된 월드 스타

 

»친구 신혼여행까지 따라온 톱스타에게 친구 아내가 보인 반응

“이재명을 세 글자로 정의하면?” 질문에 원희룡이 꺼낸 대답

이재명 입벌구, 안철수 미지수원희룡 촌철살인 이어져

SNL코리아

원희룡 국민의힘 선대본부 정책본부장이 이재명 후보를 저격했다.
지난달 27일 공개된 쿠팡플레이 ‘SNL코리아’ 코너 ‘주기자가 간다‘에서는 원희룡 본부장이 출연, 후보들에 대한 질문에 재치있는 답변을 남겼다.
연합뉴스
이날 인턴기자 역할을 맡은 주현영은 원희룡에게 “윤석열 후보에 대한 평가를 해달라”고 물었고, 이에 “모범생은 아니고 자기 하고 싶은대로 한다. 시간이 걸리지만 (원리를)알게 되면 (문제를)풀어내는 능력이 뛰어나다”라고 답했다.
이어 “다음 단어들을 한마디로 정의해달라”는 질문에 “이재명은 입벌구(입만 벌리면 구라)다”, “안철수는 미지수다”, “윤석열은 의리남이다”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SNL코리아
또한 주현영은 앞서 논란이 된 ‘공중도덕’ 관련 질문으로, “임산부 좌석에 앉은 남학생과 다른 친구 자리에 구두 신고 발을 올리는 학생 중 누가 더 예의 없냐”라고 물었다.
이에 원희룡은 “둘 다 예의 없다. 임산부 좌석에 앉은 건 다른 사람 좌석을 빼앗은 것이고 다리 올린 사람은 전세 낸 거라고 하더라”라며 들은 말을 인용해 답했다.
유튜브, 페이스북
앞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는 시민들과 만나는 콘셉트의 유튜브 라이브 영상을 찍던 중 지하철에서 ‘임산부 배려석’에 앉는 해프닝을 일으킨 바 있다.

또한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역시 공약 홍보 열차를 타고 호남 지역을 순회하던 중 열차 내 맞은 편 좌석에 구두를 벗지 않은 채 발을 올려놓아 논란이 된 바 있다.
이에 두 후보 모두 해명을 했으나, 일부 국민들의 비난과 지적을 샀다.
연합뉴스
한편 촌철살인 멘트로 대중의 눈길을 끈 원희룡은 “윤석열 후보가 정직하고 자기 말을 지킬 수 있는 사람이기 때문에 국민 여러분께서 많이 믿고 지지해줬으면 좋겠다”라며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석태진 에디터  |  ssstaejin@fastview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