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꿔주시면 1300만원 드립니다” 美 항공사 제안을 거절한 이유

한 승객이 미국 항공사의 획기적인 제안을 거절한 것이 화제가 되고 있다.

[caption id="" align="alignnone" width="1200"] 출처 = Flickr[/caption]
미국의 마타도르 네트워크는 저가 항공사 제트블루(JetBlue)가 승객들에게 일정 변경을 제안한 사연에 대해 19일 소개했다.

틱토커 제스 라이스(@riesjess)는 자신과 친구가 비행 중 피곤한 표정을 짓는 모습을 틱톡에 올려 1030만이 넘는 조회수를 기록했다. 제스 라이스는 휴가를 가기 위해 제트블루 멕시코 칸쿤행 비행기에 탑승했다.

[caption id="" align="alignnone" width="1200"] 출처= 틱톡 @riesjess 캡처[/caption]
하지만 출발시간이 지났음에도 비행기는 움직이지 않았다. 제트블루가 기내를 돌아다니며 승객들을 상대로 일정 변경을 제안했기 때문이다. 칸쿤으로 가는 다른 비행편이 눈보라로 인해 취소돼 일부 승무원을 현지로 이동시키기 위한 것이었다.

제트블루 측은 1년 이내 사용 가능한 자사 마일리지로 1만 달러(한화 약 1277만원)을 제시했다. 하지만 제스 라이스를 비롯한 30명의 친구들은 모처럼의 봄방학 여행이라 헤어지기 싫었다. 또한, 제트블루의 취항지가 그렇게 매력적이지 않고 집 근처로 가는 항공편이 없어 1년 안에 1만 달러를 쓰지 못할 것으로 판단해 거절했다. 다른 승객도 제트블루의 제안을 거절했다.

[caption id="" align="alignnone" width="1200"] 출처= 틱톡 @riesjess 캡처[/caption]
그러는 사이 가격은 1만5천 달러(한화 약 1916만원)까지 올랐다. 결국 45분 동안 실랑이 끝에 9명의 승객을 설득해 일정 변경하는데 성공했고 비행기는 이륙했다. 제스 라이스와 친구들은 무사히 휴가를 즐길 수 있었다.

제스 라이스는 “만약 유럽 여러 곳에 취항지가 있었으면 제안을 수락했을 것이다. 칸쿤으로 가는 비행편이 이번 주 모두 매진돼 선택의 여지가 없었다”고 밝혔다.

[caption id="" align="alignnone" width="1142"] 출처= 제트블루 공식 홈페이지 캡처[/caption]
제트블루는 미국의 저가항공사로 미국 전역과 캐나다, 멕시코, 콜롬비아, 페루, 에콰도르, 과테말라, 쿠바, 아이티, 도미니카 공화국, 코스타리카 등 중남미 102곳에 취항한다. 하지만 제스 라이스가 말한 유럽은 런던 단 한곳만 운항한다.

글= 서주훈 여행+ 인턴 기자
감수= 홍지연 여행+ 기자

 
여행플러스가 추천하는 글
»아무나 들어갈 수 없다는 ‘동굴 속 비밀의 해변’ 어디?
»제주 드라이브 1번지 평화로 드라이브 코스
»“뭐 볼 게 있냐” 물으신다면… 덜 알려져 더 좋은 성주 힐링 스폿5
»‘이런 곳이 있었다고?’ 실제로 존재했던 5개의 특이한 항공사
 
»콘크리트 조각이 왜..? 日 색다른 디저트 선봬

틱톡에서 난리난 여행 필수품 ㅇㅇㅇ, 뭐길래?

틱톡(TikTok)에서 입소문을 탄 ‘여행 필수품’이 있다.

출처: tiktok @vitasafe – #portable doorlock

트래블 앤 레저에 따르면 틱톡 사용자 @eastcoastdi가 여행 필수품이라며 업로드한 ‘휴대용 도어락’이 화제다. 그녀는 도어락을 여행할 때 항상 가지고 다니는 물건 중 하나라고 소개했다.

휴대용 도어락 사용법이 담긴 이 영상은 42만2000개가 넘는 좋아요를 얻었고, 많은 시청자들이 “나도 하나 필요하다”라며 “지금 꼭 하나 살 것”이라는 등의 댓글을 남겼다. 이후, 해시태그 #portable doorlock로 동영상을 업로드한 사람들은 도어락이 여행할 때 좋을 뿐만 아니라 집에 또 다른 보호 장치를 원할 경우, 추가적인 안전 대책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 어떤 사람들은 룸메이트들이 침실에 들어오지 못하게 하기 위해 사용한다고 말하는 반면, 다른 사람들은 침입을 막기 위해 사용한다고 전했다.

휴대용 도어락 사용법은 틱톡을 보면 더욱 간단하게 이해할 수 있다. @eastcoastdi는 “튀어나온 발톱과 같은 부분을 문틀 구멍에 걸고 문을 닫은 다음, 빨간색 손잡이에 꽂기만 하면 된다”며 “여러분의 방에 아무도 들어오지 못하게 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트래블 앤 레저는 아마존(amazon)에 휴대용 도어락 품목이 많으며, 가격은 개당 12달러(한화 약 1만4797원)에서 시작된다고 밝혔다.

글= 지세희 여행+ 인턴기자
감수= 홍지연 여행+ 기자
​여행플러스가 추천하는 글
»”봄나들이 갑니다~♬” 소풍 가기 좋은 수도권 스폿 5
»”우주선에 내 이름이..” NASA가 발급하는 달나라 보딩 패스
»충전하면서 달리는 ‘무선 충전 도로’ 내년 디트로이트에 생긴다
»낭만과 설렘, ‘스물다섯 스물하나’ 촬영지 7곳
»식목일, 뿌리깊은 나무를 찾아 떠나는 국내여행지5

벌써 몇 번째…SNS에 기이한 동영상 올리는 마돈나에 팬들이 던진 질문

가수 마돈나 TikTok 동영상 공개
달라진 얼굴·기이한 행동에 팬들 걱정
성형 의혹 휩싸이기도

출처 : TikTok최근 가수 마돈나가 소셜 미디어에 얼굴을 클로즈업한 짧은 비디오를 공유했다. 그녀가 올린 TikTok 동영상은 카메라를 한참 응시하다 렌즈에 점점 더 가까이 다가가는 모습이 담겨있었다.

마돈나는 금발의 머리를 여러 가닥으로 땋았고 시스루 블랙 티셔츠를 입고 있었다. 그녀는 얼굴 변형 필터를 사용하였다.

[caption id="attachment_44260"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 TikTok[/caption]

이 영상은 이미 소셜 미디어 플랫폼에서 800만 회 이상 조회됐다. 13초짜리 짧은 영상이었지만 그녀의 기이한 행동에 팬들은 걱정하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마돈나의 팬들은 그녀의 영상에 ‘괜찮으세요?’는 질문을 남겼다.

또한 매우 도톰해 보이는 입술과 부어오른 광대뼈로 인해 성형 의혹에 휩싸이기도 했다.

마돈나의 영상에는 ‘마돈나일 리 없어’, ‘마돈나 얼굴이 불편해 보인다’, ‘그녀는 도대체 자신의 얼굴에 무슨 짓을 한 거야?’ 등의 댓글이 달렸다.

[caption id="attachment_44258"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 인스타그램[/caption]

마돈나는 올해로 63세이지만 엄청난 동안 외모로 유명하다.

미국 연예 매체 ‘페이지식스’는 “팬들이 마돈나의 충격적인 틱톡 영상을 접하고 마돈나를 다르시, 스테이시 실바에 비유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두 사람은 과한 성형으로 유명한 TV 리얼리티 쌍둥이 스타이다.

[caption id="attachment_44259"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 인스타그램[/caption]

정기적으로 소셜 미디어를 사용하는 마돈나는 종종 이상하고 때로는 위험한 콘텐츠를 자주 게시했다.

지난 3월에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한 사진에는 마돈나의 외모를 둘러싼 댓글이 쏟아졌다. 사진 속 그녀의 모습은 광대뼈 모양이 이상했고 이전 얼굴과 크게 달랐기 때문이다.

당시 네티즌들은 ‘외계인처럼 보인다’, ‘마돈나 얼굴이 얼어붙은 것처럼 보인다’ 등의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caption id="attachment_44257" align="alignnone" width="720"] 출처 : newsgroove[/caption]

마돈나는 현재 36살 연하 남자친구와 열애 중이다. 그의 남자친구인 윌리엄스는 댄서로 거리에서 공연을 하다 2014년 ‘태양의 서커스 마이클 잭슨 원’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이후 마돈나 투어에 합류하게 되었고 두 사람은 공개 연애를 시작했다.

두 사람은 거리낌 없이 애정을 과시하며 열애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