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물 보자마자 로또부터 사야 했던 희소성 갑 페라리의 정체

마주치기 힘들었던
슈퍼카 엔초 페라리
그 안에서도 색상에 따라
희소성이 크게 차이났다?
[caption id="attachment_87940" align="alignnone" width="1200"] 노란색 엔초 페라리 / 사진=보배드림 “윤서”님[/caption]

자동차에 별 관심이 없는 사람이라 할지라도 이탈리아의 정통 슈퍼카 업체, 페라리는 알고 있을 것이다. 오래전부터 현재까지 여러 방송 프로그램이나 연예인들, 인플루언서들을 통해 줄기차게 언급되고 있는 슈퍼카 업체이기 때문이다. 이러한 언급의 배경은 페라리의 차량으로부터 나온다. 페라리의 차량이 부와 성공을 거머쥔 사람의 상징으로 여겨지기 때문이다.

 

그중에서도 페라리가 일정 주기로 선보이는 한정판 차량은 정말 “끝판왕”이라는 말로밖에 설명이 되질 않는다. 부와 성공, 여기에 페라리의 역사가 더해진 차량이니 말이다. 현재까지 페라리가 선보인 한정판 차량은 F40, F50, 엔초 페라리, 라페라리 총 4종이다. 이번 시간에는 그중에서도 엔초 페라리에 대한 이야기를 해보려고 한다.
글 조용혁 에디터

페라리 자체를 담았던 차
엔초 페라리
엔초 페라리는 페라리가 2002년에 첫 출시를 한 한정판 차량으로, 페라리의 창립 60주년과 창업자였던 엔초 페라리를 기념하기 위해 개발된 차량이다. 엔초 페라리는 등장만으로 전 세계 자동차 시장에 큰 충격을 줬다. 당장 앞서 출시됐던 페라리 한정판 차량, F40과 F50을 능가하는 성능과 레이싱 기술을 보여줬으며, 당시 슈퍼카 업체들이 엄두도 내지 못하던 주행 시스템을 탑재했기 때문이다. 덕분에 현시점 엔초 페라리는 “시대를 앞서간 슈퍼카”로 평가받고 있다.

 

엔초 페라리는 5,988cc의 V12 자연 흡기 엔진으로 최고 출력 660마력, 최대 토크 67.0kg.m의 성능을 보여줬다. 차량이 낼 수 있는 최고 속도는 실측 기준 365km/h이며,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불과 3.65초다. 국내에는 최소 10대 이상의 엔초 페라리가 수입된 것으로 추측되고 있는데, 그중에서도 페라리의 상징색인 빨간색 엔초 페라리의 비중이 가장 높다. 슈퍼카 매니아로 유명했던 삼성그룹의 이건희 회장 역시 빨간색 엔초 페라리를 한 대 소유했었다고 전해졌다.

[caption id="attachment_87937" align="alignnone" width="1024"] 노란색 엔초 페라리 / 사진=인스타그램 “exoticcars_in_korea”[/caption]
국내 단 두 대가 존재했던
노란색 엔초 페라리
엔초 페라리는 전 세계적으로 399대가 생산됐다. 정확히는 400대지만 가장 마지막에 추가 생산된 1대는 교황청 기부라는 상징적인 목적을 가진 차량이기 때문에 일반적으론 399대로 계산한다. 당연하겠지만 399대의 엔초 페라리 중 빨간색 엔초 페라리 비중이 가장 높다. 빨간색이 페라리를 상징하는 색상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빨간색 엔초 페라리만 존재하는 게 아니다. 빨간색이 아닌 다른 색상의 엔초 페라리도 드물지만 분명 존재한다.

 

대표적인 색상 중 하나가 노란색이다. 국내에 최소 10대의 엔초 페라리가 들어온 것으로 추정되고 있는데, 노란색 엔초 페라리는 그중에서도 2대라는, 정말 낮은 비중을 보여줬다. 이는 전 세계에 11대밖에 존재하지 않는다는 검은색 엔초 페라리가 국내에 수입된 대수와 같은 대수다. 전 세계적으로 보면 검은색 엔초 페라리가 더 희귀할지 몰라도, 적어도 한국에선 노란색 엔초 페라리 역시 검은색 엔초 페라리 못지않은 희귀 차량이다.

[caption id="attachment_87938" align="alignnone" width="1024"] 은색 엔초 페라리 / 사진=보배드림 “무릎치울라고”님[/caption]
노란색과 검은색보다
더 희귀했던 은색 엔초
그렇다면 국내 기준으로 노란색 엔초 페라리와 검은색 엔초 페라리가 가장 희귀한 엔초 페라리일까? 아니다. 노란색, 그리고 검은색 엔초 페라리보다 더 희귀한 엔초 페라리가 존재한다. 각각 2대씩 수입됐던 노란색, 검은색과 달리 해당 색상의 엔초 페라리는 단 1대만 수입됐던 진기록을 갖고 있다. 바로 은색 엔초 페라리다.

 

국내에 단 한대만 존재했다는 은색 엔초 페라리, 이렇게 이야기하고 보니 마치 전설 속에서만 존재하는 무언가처럼 느껴진다. 은색 엔초 페라리가 국내에 들어오기까지 재밌는 일화가 하나 있다. 해당 차량에 관심을 보였던 차주가 차량을 계약하기 직전, 모로코 왕국의 왕세자가 해당 차량에 관심을 보이며 계약을 하려 한 것이다. 이에 차주는 일반적인 계약 과정보다 훨씬 어려운 과정을 거쳐 가며 해당 차량을 국내에 들여오게 됐다. 까딱했으면 국내에서 은색 엔초 페라리를 영원히 보지 못했을 수도 있었다.

[caption id="attachment_87939" align="alignnone" width="1024"] 노란색 엔초 페라리 / 사진=인스타그램 “exoticcars_in_korea”[/caption]
희귀성 갑 엔초 페라리들
현재 근황은 어떻게 될까?
국내에 각각 2대, 1대씩 존재하는 노란색 엔초 페라리와 은색 엔초 페라리. 이 차량들의 현재 근황은 어떻게 될까? 과연 아직도 한국에 머물며 도로를 누비고 있을까? 우선 노란색 엔초 페라리 한 대는 2013년경, 한국을 떠나 독일로 수출이 됐다고 한다. 다른 한 대의 노란색 엔초 페라리는 아직 이렇다 할 근황이 전해지지 않는 중이다. 은색 엔초 페라리는 좀 더 이른 시기였던 2007년, 옆 나라인 일본으로 수출이 됐다.

 

엔초 페라리에 대한 국내 네티즌들의 반응을 한번 살펴보겠다. 국내 네티즌들은 엔초 페라리에 대해 “진짜 미쳤다고 밖에 말할 수 없는 차”, “엔초 페라리가 있었기에 라페라리가 나올 수 있었죠”, “어떤 면에선 라페라리보다 더 월등한 차다”, “빨간색도 보기 힘든데, 노란색이나 검은색 보면 바로 로또 사러 가야죠” 등의 반응을 보였다. 현재 엔초 페라리는 출시된 지 십수 년이 지났음에도 불구, 프리미엄이 계속 붙어 약 40억 원 이상의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다.

“이제 이거 탑니다” 4억짜리 페라리 처분한 웹툰 작가 야옹이 반전 근황

웹툰작가 야옹이
최근 4억 페라리 처분
선물 받은 스쿠터 공개

[caption id="attachment_21376" align="alignnone" width="1024"] 야옹이 인스타그램[/caption]

그동안 럭셔리한 소비 생활로 주목받아왔던 웹툰 작가 야옹이. 그는 박태준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만신 박태준’에 출연해 4억 슈퍼카를 공개해 화제가 된 바 있다.

공개된 영상에서 야옹이 작가는 4억 원이 넘는 페라리 로마를 소개하며 “예뻐서 샀다”라고 말했는데, 이어서 샤넬, 루이비통, 에르메스 등 수억 원이 넘는 명품 제품을 공개했다.
비난 받은 야옹이 작가
결국 페라리 처분
[caption id="attachment_21378" align="alignnone" width="1024"] 야옹이 인스타그램[/caption]

영상 공개 후 야옹이 작가는 “명품 자랑 지겹다” “돈 자랑하는 영상 이제 지긋지긋하다” 등의 비난을 받았는데, 이후 야옹이 작가는 사과문과 함께 4억짜리 페라리 로마를 처분했다고 전했다.

그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로마는 매각을 하기로 결정했다. 이제 4억 슈퍼카 꼬리표는 떨어지겠다”라며 “3개월 넘게 한 번도 운행을 안 하기도 했고 너무 방치하고 있어서. 자주 타야 하는 차량이기에 좋은 주인분을 만나라고 떠나보내기로 하였다”라고 밝혔다.
페라리 처분 후 근황 공개
스쿠터 타고 있는 모습
[caption id="attachment_21377" align="alignnone" width="1024"] 야옹이 인스타그램[/caption]

페라리 로마를 처분한 야옹이 작가는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람 아무도 없는 최하층 지하 주차장에서 시승식”이라는 글과 함께 스쿠터를 타고 있는 사진을 업로드했다. 사진 속에는 흰색 헬멧을 쓴 야옹이 작가가 담겨 있었는데, 생일을 맞은 야옹이 작가를 위해 친구들이 선물한 스쿠터로 보인다.

스쿠터를 타고 있는 야옹이를 본 누리꾼들은 “스쿠터도 이뻐 보이네요” “스쿠터의 계절이 오긴 했다” “요즘 같은 날씨에 스쿠터 타고 다니면 정말 좋을 듯”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스쿠터 운전하려면
운전면허 반드시 필요해
[caption id="attachment_21375" align="alignnone" width="1024"] 연합뉴스[/caption]

한편, 지난해 5월부터 운전면허 없이 전통 킥보드를 비롯한 스쿠터를 운전하다 적발되면 범칙금이 부과된다. 도로교통법 개정안을 살펴보면 면허 없이 전동 킥보드, 스쿠터 등을 운행하게 되면 10만 원의 범칙금을 내야 하는데, 특히 13살 미만의 어린이들이 운행하다 적발될 경우 부모나 보호자들이 벌금 10만 원을 내야 한다.

실제로 전동 킥보드, 스쿠터 이용이 늘면서 지난 2년 동안 사고 건수가 급증하고 있는데, 경찰 통계에 따르면 2018년 225건이었던 사고가 2020년에는 897건까지 증가한 상황이다.

“만약 복권 당첨된다면 어떤 차를 구매할까?” 국내에서 구매 가능한 페라리 라인업

만약에 복권이 당첨되거나 많은 돈이 생겨서 자동차를 산다면 어떤 차를 구매하고 싶을까? 람보르기니, 포르쉐, 벤틀리, 캐딜락 등 다양한 자동차 브랜드가 떠오를 것이다. 저마다 구매하고 싶은 드림카는 다르겠지만 여기 남녀노소 누구나 원하는 고급 스포츠카 브랜드가 있다. 바로 이탈리아의 고급 스포츠카 생산 기업인 페라리다. 페라리에서 제일 저렴한 모델도 억소리가 나기 때문에 일반인들이

“이런 디자인은 상상도 못했다” 페라리 최초의 SUV 실물 유출

페라리의 역사상 최초의 SUV인 프로산게, 2022년 하반기에 공개될 예정으로 알려진 만큼 여러 네티즌들에게 관심사로 손꼽히는 차량 중 하나다. 그러는 와중에 최근 프로산게의 실물이 해외 포럼에서 유출되어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중이다.